'3연승' 제주, 전남 잡고 단독 선두…서울, PK 2개로 광주에 승(종합)

입력2017.03.19 18:52 최종수정2017.03.19 18:52
기사이미지
제주 유나이티드 / 사진=제주 유나이티드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제주 유나이티드가 3연승으로 매서운 상승세를 탔다.

제주는 19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 하나은행 2017 K리그 클래식 3라운드 전남 드래곤즈와의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제주는 개막전부터 3연승을 달리며 승점 9점으로 단독 선두에 등극했다. 제주는 전반 37분 이찬동이 흘러나온 공을 오른발로 마무리하며 선제 득점을 터트렸고, 후반 42분에는 교체 투입된 황일수가 오른쪽에서 넘어온 크로스를 뛰어들며 득점으로 연결해 2-0으로 승리를 챙겼다.

서울은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광주FC와의 K리그 클래식 3라운드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서울은 전반 5분 만에 조주영에게 실점을 허용하며 끌려갔다. 그러나 후반 16분 오심으로 얻어낸 페널티킥을 박주영이 성공시키며 동점을 만들었고, 후반 막판 이규로가 만든 또 한 번의 페널티킥을 데얀이 마무리하며 역전승을 거뒀다.

상주 상무는 같은 날 울산문수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클래식 3라운드 울산 현대와의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상주는 전반 39분 터진 신진호의 선제골을 잘 지켜내며 승리를 챙겼다.

수원삼성은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구FC와의 K리그 클래식 3라운드에서 1-1로 무승부에 그쳤다. 수원은 슈팅 21개를 쏟아 부었음에도 불구하고 승점 3점을 챙기지 못했다. 수원과 대구는 올 시즌 첫 승을 4월로 미루게 됐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검찰, 故 김광석 딸 타살 의혹 ...
가수 고(故) 김광석씨 외동딸 서연 양 타살 의혹에 대해 검찰...
기사이미지
[차트스틸러]젝스키스, 1세대 ...
그룹 젝스키스 '특별해'가 왕좌에 올랐다. 지난 21일 오후 6시...
기사이미지
['다시만난세계' 종영] 밑도끝...
'다시 만난 세계' 밑도 끝도 없는 해피엔딩으로 대단원의 막을...
기사이미지
피겨 최다빈, 올 시즌 첫 국제...
'피겨 기대주' 최다빈(17, 수리고)이 올 시즌 처음으로 출전한 ...
기사이미지
"음식 조절은 쉽지 않아"(인터...
배우 한채영이 몸매 관리를 꾸준히 한다고 밝혔다. 21일 서울 ...
기사이미지
"MB정부 블랙리스트, 나도 ...
김구라가 MB정부 블랙리스트에 대해 언급했다.21일 오후 방송...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