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5연패' 이끈 위성우 감독, "지는 줄 알았다"

입력2017.03.20 21:47 최종수정2017.03.20 21:57
기사이미지
위성우 감독(오른쪽)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지는 줄 알았다."

통합 5연패를 이끈 아산 우리은행 위성우 감독이 3차전에서 승부를 낼 수 없을 줄 알았다고 속마음을 털어놨다.

우리은행은 20일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삼성생명 2016-2017 여자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 3차전 삼성생명과의 경기에서 연장 접전 끝에 81-72로 승리를 거두며 통합 5연패의 위업을 달성했다.

위성우 감독은 경기 후 "사실 지는 줄 알았다. 어렵다고 생각했다. 선수들이 마지막에 힘을 발휘했다. 삼성생명이 홈에서 우승 내주지 않으려고 했는지 모르겠으나 정말 잘했다. 전반전만 보면 쉽게 갈 줄 알았다. 삼성생명의 경기력을 칭찬하고 싶다"며 삼성생명의 경기력에 놀랐다고 전했다.

이어 "우승할 수 있게 지원해준 팀, 힘든 훈련을 참아준 선수들에게 더할 나위 없이 고맙다. 코치진과 프런트 등 모든 이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싶다"며 모든 팀 구성원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사진= 방규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미운 우리 새끼' 이상민 "연애...
'미운 우리 새끼' 이상민이 폭탄 선언을 했다.28일 밤 방송된 ...
기사이미지
하다교, 구릿빛 속살 드러낸 모...
피트니스모델 하다교가 완벽한 모노키노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
기사이미지
주상욱 "차예련에 사랑 처음 느...
'미운 우리 새끼' 주상욱이 차예련이 첫사랑이라고 말했다.28...
기사이미지
커제 잡은 알파고, 바둑계 은퇴...
구글 딥마인드사의 인공지능 바둑 프로그램 알파고가 바둑계에...
기사이미지
이파니, 아들 걱정에 눈물 "삶...
'사람이 좋다' 이파니가 아들 생각에 눈물을 보였다.28일 오전...
기사이미지
신동욱 "'발음 지적? 치아교정....
배우 신동욱이 '섹션TV'와 인터뷰를 가졌다.28일 오후 방송된 ...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