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100년 전통 '아키나규슈타인', '웃찾사'팀과 뭉친다

입력2017.03.21 11:14 최종수정2017.03.21 11:14
기사이미지
아키나규슈타인 / 사진 제공 = 요시모토흥업, 윤형빈소극장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김나영 기자] 일본의 대표 연예기획사 요시모토흥업 소속 개그맨들과 한국 ‘웃찾사-레전드매치’ 팀이 뭉쳤다.

오는 22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에 위치한 윤형빈소극장에서 일본 개그팀 아키나, 와규, 아인슈타인 팀이 뭉쳐 ‘아키나규슈타인’이라는 이름으로 국내 무대에서는 최초로 공연을 펼친다.

‘아키나규슈타인’은 100년의 전통을 지닌 현재 100명이 넘는 개그맨이 소속된 일본 내 대표적인 연예기획사 요시모토흥업 소속 개그맨들로 이뤄진 팀으로, 현재 일본에서 한창 핫하게 주목받고 있는 개그맨들로 구성돼 있어 더욱 기대를 모은다.

특히 ‘아키나규슈타인’ 팀의 공연에 앞서 SBS 개그프로그램 ‘웃찾사’에 전격 합류한 김원효, 김재욱이 게스트로 초청돼 공연을 펼칠 예정이라 이목이 집중된다.

마침 이날 오후 '웃찾사’ 개그맨들은 ‘레전드매치'라는 타이틀로 경연 방식을 대대적으로 개편하여 새로운 출발을 알릴 예정이라 어느 때보다 더욱 의미있는 공연의 장이 될 전망. 앞서 ‘웃찾사’ 측은 윤형빈을 비롯해 김원효, 김재욱 등 KBS ‘개그콘서트’ 출신 개그맨들이 속속 합류 소식을 전해 새로운 변화의 바람에 더욱 기대를 모아왔다.

이에 대해 공연 관계자는 “우리나라 이경규, 강호동, 유재석과 같은 개그맨들이 대거 소속된 요시모토흥업 개그맨들과 다시금 부흥에 나서는 ‘웃찾사-레전드매치’ 팀의 깜짝 빅매치 성사는 또 다른 재미있는 관전 포인트가 될 것”이라며 기대를 당부했다.

더불어 윤형빈소극장은 이번 공연을 계기로 요시모토흥업과 MOU 체결도 추진하는 등 한일 개그 교류의 활성화를 위해서도 본격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한편, ‘아키나규슈타인’의 공연은 22일 오후 7시 윤형빈소극장에서 열린다.


김나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최시원 반려견, 한일관 대표 물...
슈퍼주니어 최시원이 한일관 대표 사망 사건과 관련해 사과글...
기사이미지
윤정수 "고정 욕심나도 욕받이 ...
윤정수가 고정 출연 욕심을 밝혔다. 21일(토) 방송되는 JTBC ...
기사이미지
"동안 손지창, 오연수 아들인 ...
배우 손지창이 동안 외모로 오연수의 ‘아들’로 오해 받는 헤...
기사이미지
'4홈런' 오재일, 플레이오프 4...
홈런 4방을 터뜨린 오재일(두산 베어스)이 플레이오프 4차전 M...
기사이미지
'오상진 아내' 김소영 MBC 퇴직...
오상진 아내 김소영 MBC 전 아나운서가 마포구에 서점을 오픈...
기사이미지
설리 단발펌 깜짝 변신 "내가 ...
설리가 단발펌으로 이미지를 변신했다.설리는 10월 21일 자신...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