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검찰소환, 탄핵 후 준비했단 29자 메시지 "송구스럽게 생각"

입력2017.03.21 11:30 최종수정2017.03.21 11:43
기사이미지
박근혜 / 사진=아시아경제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JTBC 뉴스룸' 박근혜 전 대통령이 어떤 이야기를 꺼낼지에 집중했다.

20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는 역대 대통령 '4번째 소환', 더불어 소환되는 그 시절, 그 기억들을 되짚어 보는 시간을 가졌다.

'JTBC 뉴스룸'은 첫 소환자 였던 노태우 전 대통령을 언급하며 수천억대 비자금 혐의로 퇴임 2년 9개월 만인 1995년 11월 1일, 1차 소환 16시간 조사 후 보름 만에 '구속' 됐다는 사실을 밝혔다.

당시 노태우 전 대통령은 "정말 미안합니다 모든 책임은 나에게 있습니다"고 말했다.

이어 전두환 전 대통령은 퇴임 7년 10개월 만인 지난 1995년 12월 2일, 5·18 당시 내란·유혈진압 혐의 소환했지만 '불응'했고 골목 성명 뒤 이튿날 안양교도소 압송 구속됐다.

전두환 전 대통령은 소환에 불응했던 만큼 대중 앞에서도 "좌파 운동권식 과거 청산 검찰의 어떠한 조치에도 협조하지 않을 생각"이라며 자신에게 죄가 없다는 뜻을 강력이 드러냈다.

노무현 전 대통령은 퇴임 1년 2개월 만인 2009년 4월 30일, 박연차 게이트 뇌물수수 혐의로 12시간 넘게 조사 받고 귀가해 23일 뒤에 "면목 없는 일이죠"라고 심경을 표하기도 했다.

대한민국 대통령 사상 첫 여성대통령 그리고 탄핵 대통령이 된 박근혜 전 대통령 파면 11일 만에 검찰에 소환됐다. 박근혜 전 대통령은 파면 뒤 다른 의원 입을 빌려 "준비한 메시지가 있다"고 말했다.

그리고 박근혜 전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 26분쯤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검 청사 정문 현관 앞 포토라인에 서서 "국민 여러분께 송구스럽게 생각한다. 성실하게 조사에 임하겠다"고 밝혔다.

이로써 박근혜 전 대통령은 지난 10일 헌법재판소의 파면 결정으로 청와대를 떠난 뒤 직접 본인 육성으로 입장을 첫 입장을 표명했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곽도원 성희롱 의혹에 "'미투 ...
곽도원 측이 성희롱 배우라는 설에 강경한 태도로 선을 그었다...
기사이미지
정가은 "평소 운동에 관심 많아...
방송인 정가은이 운동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25일 ...
기사이미지
한영 "'챌린지레이스' 친정 온 ...
한영이 '스포츠투데이 2018챌린지레인스'와의 남다른 인연을 ...
기사이미지
'은메달' 한국 여자 컬링, 결승...
한국 여자 컬링이 값진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은정(스킵, ...
기사이미지
장문복 "'챌린지레이스' 열정에...
'프로듀스101 시즌2'로 큰 사랑을 받았던 래퍼 장문복이 '스포...
기사이미지
우지원 "농구·방송 중 쉬운 것...
농구선수 출신 방송인 우지원이 방송과 농구 둘 다 어렵다고 ...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