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문 앵커' 빌 오라일리, 폭스뉴스서 퇴출… 합의금만 145억

입력2017.04.20 11:18 최종수정2017.04.20 11:18
기사이미지
빌 오라일리/ 사진=폭스뉴스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문수연 기자] 성추문 앵커 빌 오라일리가 폭스뉴스에서 퇴출당했다.

19일(현지시각) 폭스뉴스 모기업 21세기폭스 측은 성명을 통해 "여러 (성추행) 주장에 대한 철저하고 신중한 검토 끝에 우리는 오라일 리가 방송에 복귀하지 않는 쪽으로 당사자인 오라일리와 합의를 봤다"라고 밝혔다.

빌 오라일리는 앵커로 있으면서 함께 일했던 여성들에게 추행을 일삼았다. 또 NY타임즈 보도에 따르면 합의를 위해 지불한 금액이 우리 돈으로 145억 4000만 원에 이른다.

빌 오라일리는 보도 직후 주요 광고주들이 잇따라 광고를 중단하는 등 파문이 커지자 지난 11일 이탈리아로 예정에 없던 휴가를 떠나기도 했다.


문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심형래 "임하룡에 원한..가슴에...
'사람이 좋다' 심형래가 임하룡에 대해 엄지를 치켜 올렸다.24...
기사이미지
강용석, 故 김광석 부인 변호? ...
고(故) 김광석의 부인 서해순 씨가 강용석 변호사를 선임해 법...
기사이미지
김규리, MB블랙리스트 "자살시...
배우 김규리가 이명박 정부를 비판했다는 이유 하나로 국정원...
기사이미지
류현진, 투수강습 타구에 왼팔 ...
LA 다저스 류현진이 불운의 부상으로 3회 마운드를 내려왔다.류...
기사이미지
[차트스틸러] 아이유, '가을아...
가수 아이유가 컴백과 동시에 음원차트 최정상에 꽃갈피를 꽂...
기사이미지
방탄 정국 "씨걸로 데뷔할 뻔, ...
그룹 방탄소년단 정국이 씨걸로 데뷔할 뻔한 사연을 공개했다....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