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 동부, 이상범 감독과 3년 계약

입력2017.04.21 14:30 최종수정2017.04.21 14:30
기사이미지
KGC인삼공사 이상범 감독이 왼쪽 가슴에 근조 리본을 단 채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이상범 감독이 KBL 코트로 돌아온다.

프로농구 원주 동부는 21일 보도자료를 통해 "신임감독으로 이상범 감독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계약기간은 3년이다.

동부는 "변화가 필요한 시기라고 판단했다"면서 "팀 개편을 통한 팀 컬러 구축에 있어, '형님 리더십'을 통해 소통과 신뢰를 바탕으로 선수들을 발굴·육성하는데 검증이 된 이상범 감독이 적임자라고 판단했다"고 선임 배경을 밝혔다.

이상범 감독은 대전고와 연세대를 거쳐 안양 SBS에서 선수생활을 했다. 은퇴 후에는 안양 KGC의 코치로 지도자 생활을 시작했고, 2010년부터는 감독으로 팀을 이끌면서, 2011-2012시즌 챔프전 우승을 이끌었다. 또한 2013년과 2014년에는 국가대표 코치로 활동하며 다양한 경험을 쌓았다.

동부 신해용 단장은 "신임 이상범 감독은 팀 리빌딩을 주도한 경험도 있고, 자신만의 뚜렷한 색깔을 가지고 우승도 이뤄낸 유능한 감독"이라며 "현 시점에서 구단이 원하는 새로운 팀 컬러 구축과 젊은 선수들의 발굴·육성을 통해 팀을 잘 이끌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상범 감독은 "믿고 팀을 맡겨 준 구단에 감사하다"며 "구단과 팬들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잘 알고 있다. 팀 리빌딩에 주력하면서도 팬들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는 농구, 재미있는 농구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연구하고 노력하겠다"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이 감독은 또 "리빌딩은 젊은 선수로 사람만 바뀐다고 되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한다. 특히 원주 동부는 높이, 수비 등 강력한 팀 컬러를 구축한 명문구단"이라면서 "새로운 팀 컬러 구축은 소통 없이는 불가능하다. 구단은 물론 선수들과 끊임없는 대화를 통해 소통하며 팀이 하나하나 변화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열정적인 원주 팬 여러분들도 많은 힘이 돼 주실 것을 기대한다"고 팀 개편 의지를 전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조덕제 논란' 여배우 "공문서 ...
배우 조덕제에게 영화 촬영 중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
기사이미지
심으뜸 "男 연예인 대시? 상습...
‘애플힙’을 자랑하는 건강미녀 스포테이너 심으뜸과 bnt가 ...
기사이미지
김정민 눈물 펑펑 "성관련 동영...
김정민이 전 남자친구와의 혼인빙자 사기 관련 공판 후 눈물을...
기사이미지
맨유, 바젤에 0-1 충격패…16강...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FC바젤에 패하며 챔피언스리그 16강 진...
기사이미지
신정환 '라스' 복귀하나, 김구...
신정환, 탁재훈이 컨츄리꼬꼬 단독 콘서트를 열어 그를 기다려...
기사이미지
홍석천, 김종대 의원에 "차라리...
방송인 홍석천이 이국종 교수를 응원했다. 홍석천은 지난 22일...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