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진 "시즌3 제작 못할 줄 알았다..노동과 스트레스 어마어마해"

입력2017.04.21 17:04 최종수정2017.04.21 17:04


[스포츠투데이 김나영 기자] 장진이 시즌3에 또 다시 참여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21일 오후 서울 상암동 JTBC 사옥에서 JTBC 예능프로그램 '크라임씬3' 제작발표회가 열린 가운데, 윤현준CP, 김지선 PD, 장진 감독, 박지윤, 김지훈, 양세형, 정은지가 참석했다.

이날 장진은 "시즌2를 정말 재밌게 해서 출연진보다는 팬의 입장이었다. 너무 재밌다, 좋다는 얘기를 제작진한테 계속했는데 솔직히 시즌3 제작에 못 들어갈 줄 알았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제작진한테는 못할 프로그램이기 때문이다. 12개가 한 시즌인데 물리적인 노동과 정신적인 스트레스는 거의 52주 분량이더라. 아무리 외부에서 응원하고 원한다고 해도 다시 못할 줄 알았다. 그런데 어느날 갑자기 연락이 와 참여하게 됐다"고 말했다.

또 장진은 영화와 '크라임씬' 중 어떤 것이 더 제작하는 게 어렵냐고 물어보자 "영화는 시간적인 승부가 이렇게 치열하진 않다. 하지만 '크라임씬'은 거의 반나절 동안 모든 걸 준비해서 끝내야 한다. 또 시청자가 원하는 속도를 편집해서 만들어내야 한다. '크라임씬'이 훨씬 집중력 있는 것 같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한편 '크라임씬'은 살인사건 속에서 출연자들이 직접 용의자 및 관련 인물이 돼 범인을 밝혀내는 RPG(Role-Playing Game, 역할 수행 게임) 추리예능 프로그램이다. 지난 2014년 5월 첫 방송 됐으며, '크라임씬3'는 오는 28일 오후 9시 첫 방송 될 예정이다.


김나영 기자 ent@stoo.com
사진=방규현 기자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최정원, 시청자 '올드보이' 가...
'둥지탈출3'에 출연한 배우 최정원 교육법이 시청자 도마 위에...
기사이미지
강경준, 아내 장신영 SNS 사칭...
배우 강경준이 아내 장신영을 사칭하는 SNS 계정에 대한 주의...
기사이미지
오영주 "악플 거둬주길…이제 ...
'하트시그널 시즌2' 출연자 오영주가 종영 소감을 밝혔다. 채...
기사이미지
100% 아니었던 살라, 아쉬웠던 ...
'파라오'의 월드컵 데뷔전이 아쉬움 속에 마무리됐다. 100%의 ...
기사이미지
문성근, '김부선의 저격글' 언...
배우 문성근이 김부선이 과거 자신을 겨냥해 남긴 비방글에 대...
기사이미지
'강진 여고생 실종' "자살한 ...
범죄심리학자 이수정 경기대 교수가 '강진 여고생 실종 사건'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