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카고 타자기' 유아인, 곽시양 유령작가였다 "나는 남의 글은 안 뺏어"

입력2017.04.21 20:25 최종수정2017.04.21 20:25
기사이미지
'시카고 타자기' / 사진=tvN '시카고 타자기'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박혜미 기자] '시카고 타자기' 유아인이 곽시양의 유령작가였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21일 밤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시카고 타자기'에서 유진오(고경표)는 한세주(유아인)의 방 안에서 '인연' 원고를 발견했다.

'인연'은 백태민(곽시양) 이름으로 출간된 책. 이에 유진오는 "백태민 작가의 '인연'을 대신 써준 유령작가였습니까?"라고 물었고 한세주는 순간 당황했다.

이내 한세주는 "너 나가"라고 말했고 "나는 내 글을 뺏기면 뺏겼지 남의 글을 뺏지는 않아"라며 '인연' 원고를 유진오가 보는 눈앞에서 불태웠다.


박혜미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옥자' D-DAY, 관객이 말하는 ...
'옥자'가 우여곡절 끝에 드디어 개봉했다. 미국 최대 동영상 스...
기사이미지
'리얼' vs '박열' 110억원을 누...
대규모로 투자한 영화 '리얼'이 같은 날 개봉한 '박열'에 흥행 ...
기사이미지
[스투라이크] 빅뱅 탑, 반성문 ...
대마초 흡연 혐의를 받고 있는 그룹 빅뱅 탑(본명 최승현)이 2...
기사이미지
황재균, ML 데뷔전서 홈런 폭발...
황재균(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이 메이저리그 데뷔전에서 홈런...
기사이미지
한채아 몸매 이정도였나, 연하...
배우 한채아가 글로벌한 미모를 자랑했다.그간 다양한 작품을 ...
기사이미지
박재정 "타인 격려 되레 내 발...
"처음 보는 사람이 '힘들지 않았어요?'라고 할때가 있어요. 그...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