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회 5득점' SK, 두산 꺾고 10승 고지

입력2017.04.21 21:58 최종수정2017.04.21 21:58
기사이미지
최정 / 사진= 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SK 와이번스가 두산 베어스를 꺾고 10승 고지를 밟았다.

SK는 21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두산과의 홈경기에서 9-4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10승8패를 기록한 SK는 공동 3위로 올라섰다. 반면 두산은 8승1무9패를 기록하며 5할 승률 아래로 추락했다.

이날 정진기와 최정, 한동민은 나란히 2안타 1타점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견인했다. 김강민과 나주환, 김동엽, 박승욱도 안타와 타점을 보탰다. 반면 두산은 승부처였던 8회말 내야 수비가 급격히 무너지며 패배의 쓴맛을 봤다.

기선을 제압한 팀은 두산이었다. 두산은 2회초 김재환, 에반스의 연속 안타로 무사 1,3루 찬스를 만든 뒤, 오재일의 적시 2루타로 1-0 리드를 잡았다. 하지만 이어진 무사 2,3루 상황에서 추가점을 내지 못하면서 점수 차이를 벌릴 기회를 놓쳤다.

그러자 SK가 반격에 나섰다. SK는 2회말 1사 이후 한동민의 2루타와 정의윤의 볼넷, 상대 실책 등으로 만루 기회를 잡은 뒤, 김성현의 희생플라이로 1-1 균형을 맞췄다. 3회말에는 김강민과 최정이 솔로 홈런을 쏘아 올리면서 3-1 역전에 성공했다.

이후 치열한 접전이 전개됐다. 두산은 4회초 1사 만루에서 류지혁의 내야 땅볼로 1점을 만회했다. 이어 6회초에는 에반스, 오재일의 연속 안타와 박세혁의 희생플라이로 3-3 동점을 만들었다. SK는 6회말 한동민의 솔로포로 다시 4-3으로 앞서 갔지만, 두산은 7회초 김재환의 1점 홈런으로 응수했다.

결국 승부는 경기 후반에서야 갈렸다. SK는 8회말 정의윤의 볼넷로 공격의 물꼬를 텄다. 이후 이재원이 희생번트를 시도하는 과정에서 두산의 실수가 나오면서 상황은 무사 1,2루가 됐다.

김성현의 내야 땅볼로 이어진 1사 2,3루 상황. 박승욱이 기습적인 스퀴즈 번트로 3루 주자를 홈으로 불러들였다. 다시 이어진 1사 1,3루에서는 정진기의 내야 안타와 나주환의 스퀴즈, 김동엽의 2타점 2루타 등으로 4점을 추가하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두산의 9회초 마지막 공격을 무난히 막아낸 SK는 9-4 승리로 경기에 마침표를 찍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박한별 결혼, 조윤희·이시영 ...
박한별 결혼 소식과 함께 임신 사실을 밝히며 임신과 결혼을 ...
기사이미지
장기하 조부상..종로서적 회장 ...
가수 장기하가 조부상을 당한 가운데 장기하 조부가 종로서적 ...
기사이미지
이효리, 키위미디어그룹 떠난다...
가수 이효리가 합의 끝에 키위미디어그룹을 떠난다.24일 소속...
기사이미지
'부상 복귀' 황희찬, 유로파리...
부상에서 돌아온 황희찬(잘츠부르크)이 복귀골을 신고했다.잘츠...
기사이미지
왕종근 "아내 졸혼으로 겁박, ...
왕종근이 아내와 이혼할 시 재산 분할에 의견을 나눴음을 고백...
기사이미지
"음주운전 후 복귀 실패로 식당...
오는 26일 오전 7시 50분에 방송되는 MBC 휴먼다큐 ‘사람이 ...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