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회 5득점' SK, 두산 꺾고 10승 고지

입력2017.04.21 21:58 최종수정2017.04.21 21:58
기사이미지
최정 / 사진= 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SK 와이번스가 두산 베어스를 꺾고 10승 고지를 밟았다.

SK는 21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두산과의 홈경기에서 9-4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10승8패를 기록한 SK는 공동 3위로 올라섰다. 반면 두산은 8승1무9패를 기록하며 5할 승률 아래로 추락했다.

이날 정진기와 최정, 한동민은 나란히 2안타 1타점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견인했다. 김강민과 나주환, 김동엽, 박승욱도 안타와 타점을 보탰다. 반면 두산은 승부처였던 8회말 내야 수비가 급격히 무너지며 패배의 쓴맛을 봤다.

기선을 제압한 팀은 두산이었다. 두산은 2회초 김재환, 에반스의 연속 안타로 무사 1,3루 찬스를 만든 뒤, 오재일의 적시 2루타로 1-0 리드를 잡았다. 하지만 이어진 무사 2,3루 상황에서 추가점을 내지 못하면서 점수 차이를 벌릴 기회를 놓쳤다.

그러자 SK가 반격에 나섰다. SK는 2회말 1사 이후 한동민의 2루타와 정의윤의 볼넷, 상대 실책 등으로 만루 기회를 잡은 뒤, 김성현의 희생플라이로 1-1 균형을 맞췄다. 3회말에는 김강민과 최정이 솔로 홈런을 쏘아 올리면서 3-1 역전에 성공했다.

이후 치열한 접전이 전개됐다. 두산은 4회초 1사 만루에서 류지혁의 내야 땅볼로 1점을 만회했다. 이어 6회초에는 에반스, 오재일의 연속 안타와 박세혁의 희생플라이로 3-3 동점을 만들었다. SK는 6회말 한동민의 솔로포로 다시 4-3으로 앞서 갔지만, 두산은 7회초 김재환의 1점 홈런으로 응수했다.

결국 승부는 경기 후반에서야 갈렸다. SK는 8회말 정의윤의 볼넷로 공격의 물꼬를 텄다. 이후 이재원이 희생번트를 시도하는 과정에서 두산의 실수가 나오면서 상황은 무사 1,2루가 됐다.

김성현의 내야 땅볼로 이어진 1사 2,3루 상황. 박승욱이 기습적인 스퀴즈 번트로 3루 주자를 홈으로 불러들였다. 다시 이어진 1사 1,3루에서는 정진기의 내야 안타와 나주환의 스퀴즈, 김동엽의 2타점 2루타 등으로 4점을 추가하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두산의 9회초 마지막 공격을 무난히 막아낸 SK는 9-4 승리로 경기에 마침표를 찍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궁합' 청춘들 위한 유쾌·발랄...
'궁합' 청춘들을 위한 발랄한 '역학' 이야기가 스크린을 찾아...
기사이미지
"박상아 불륜? 전두환子 이혼 ...
배우 박상아가 전두환 전 대통령의 차남인 기업인 전재용과 중...
기사이미지
첫 방송 연기 이미지 실추? "작...
‘작은 신의 아이들’이 첫 방송 전부터 ‘배우 하차’라는 난...
기사이미지
남자 팀추월, 올림픽 2연속 은...
한국이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추월에서 새로운 메달밭을 일궜...
기사이미지
"이윤택 기자회견 리허설, 불쌍...
이윤택 연출가의 후배 여성 단원들을 성추행했다는 고발이 이...
기사이미지
위키미키, 비 '라송'급 중독성...
그룹 위키미키(최유정 김도연 지수연 엘리 세이 루아 리나 루...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