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널' 최진혁·이유영·엔 등 대다수 포상휴가 불참…주연 없이 떠난다

입력2017.05.19 15:01 최종수정2017.05.19 15:01
기사이미지
이유영 빅스 엔 윤현민 / 사진=스포츠투데이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문수연 기자] '터널' 포상휴가에 배우 이유영과 보이그룹 빅스 엔이 불참한다.

19일 복수의 방송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OCN 주말드라마 '터널' 포상휴가에 이유영과 빅스 엔(차학연)이 불참한다"고 밝혔다.

이유영은 영화 촬영 스케줄로 아쉽게 불참하게 됐으며, 엔은 빅스 활동으로 스케줄 조정이 힘든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최진혁도 불참한다고 전한 바 있다.

반면 윤현민은 참석하는 쪽으로 스케줄 조정 중이지만 확정은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터널'은 오는 21일 종영하며, 24일 괌으로 포상휴가를 떠난다.


문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영화계도 '미투' 파문…배우 오...
연극에 이어 영화계에도 성폭력 피해 고발 '미투'(MeToo) 운동...
기사이미지
성추행 폭로에 "기억이 안나.....
김소희가 배우 홍선주 폭로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지난 19일...
기사이미지
영화감독 A, 성희롱 논란…신인...
영화감독 A씨가 성희롱 논란에 휩싸였다. A 감독은 최근 영화...
기사이미지
男쇼트트랙, 12년 만의 계주 금...
남자 쇼트트랙 대표팀이 5000m 계주에서 화려한 피날레에 도전...
기사이미지
바비의 눈치 없는 '알 게 뭐야,...
'라디오스타' 바비가 "취미는 디스 특기는 눈치 안 보기"라는 ...
기사이미지
"이윤택, 강제로 속옷까지 다 ...
자신을 전 극단 연희단거리패 단원이라고 밝힌 익명의 배우 A...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