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 월드컵]아르헨티나 우베다 감독, "예선 시련, 우린 강해졌다"

입력2017.05.19 17:16 최종수정2017.05.19 17:16
기사이미지
아르헨티나 클라우디오 우베다 감독(왼쪽에서 두 번째), 잉글랜드 폴 심프슨 감독(오른쪽에서 두 번째) / 사진= 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전주=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시련을 겪어 보다 강해졌다."

아르헨티나 클라우디오 우베다 감독이 힘겨운 예선 여정을 거쳐 온 만큼 본선에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다짐했다.

FIFA(국제축구연맹) U-20 월드컵 2017서 한국과 함께 A조에 속한 아르헨티나의 우베다 감독이 첫 경기 잉글랜드전을 앞두고 대회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우베다 감독은 "본선 진출을 하는 데 힘들었다. 에콰도르전에서 어려웠다. 우루과이가 우승을 해 이득을 봤다. 시련을 겪어서 보다 더 강해질 거라 본다"라며 힘든 과정을 통해 온 본선에서 더 강한 아르헨티나로 거듭나겠다는 뜻을 전했다.

그는 역사적으로 경쟁 관계에 있는 잉글랜드에 대해 "그런 역사가 있다는 것을 인정한다. 경쟁을 펼치겠지만 좋은 경기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우베다 감독은 예상 성적에 대해 "같은 조 팀들이 비슷한 전력을 가지고 있다. 첫 경기를 잘 해야 한다"라며 즉답을 피했다.

한편 그는 한국의 전력에 대해 "한국을 알고 있다. 전술적으로 어떻게 대응하는지 최근에 지켜봤다. 홈 이점도 있다. 분명히 이점이 있을 것"이라며 홈 어드밴티지를 조심하겠다고 말했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복면가왕' 등대맨 정체는 김대...
'복면가왕' 등대맨 정체는 개그맨 김대희였다. 20일 방송된 M...
기사이미지
"네 번째 결혼? 쉽지 않겠지만...
'사람이 좋다' 이상아가 자신의 짝을 찾고 싶다는 소망을 드러...
기사이미지
레드벨벳, 눈물과 열정의 '레드...
그룹 레드벨벳이 신비로운 '빨간 방'으로 초대, 다섯 빛깔의 ...
기사이미지
추신수, 15호포 스리런…시즌 ...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가 스리런 포함 4안타를 때려내며 팀의 ...
기사이미지
‘내한’ 리치 코첸, 로큰롤로 ...
미국 싱어송라이터 리치 코첸(Richie Kotzen)이 로큰롤 사운드...
기사이미지
[택시운전사 천만돌파①]시대의...
배우 송강호가 또다시 천만 영화의 주인공이 됐다. 영화 '괴물...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