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식당' 이서진, 신 김치 찾던 손님 회상 "원래 조금씩 내줘야 한다"

입력2017.05.19 22:38 최종수정2017.05.19 22:38
기사이미지
윤식당 / 사진=tvN 윤식당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장민혜 기자] 윤식당 멤버들이 발리의 추억에 잠겼다.

19일 밤 tvN '윤식당' 감독판이 방송됐다. 감독판에는 윤셰프 윤여정, 주방 보조 정유미, 카운터 이서진, 아르바이트생 신구의 비하인드 스토리가 담겼다.

발리에 다녀온 윤여정 정유미 이서진 신구는 서울에서 뭉쳤다. 이서진은 "손님들 반응이 제일 재미있었다"라며 추억을 회상했다. 이에 윤여정은 "손님들 재미있었다"라고 맞장구쳤다.

이어진 화면에서는 신 김치를 찾던 외국인 손님의 모습이 등장했다. 윤여정은 "라면 먹으려고 싸간 신 김치를 조금 줬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서진은 "원래 김치를 조금씩 내줘야 한다"라고 설명했다.

그뿐만 아니라 불고기 버거를 먹고 식후 한국식 믹스 커피를 주문하던 손님부터 정유미가 일본인이라고 생각했던 손님들의 모습까지 등장해 출연진은 추억에 잠겼다.


장민혜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2017스투가요결산] 엑소·방탄...
2017년 가요계는 엑소 방탄소년단 워너원, 이 세 그룹이 이끌...
기사이미지
김소연♥이상우 6개월 결혼생활...
배우 김소연이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해 남편 이상우와 결혼...
기사이미지
진주 “김형석 녹음실 갔다 JYP...
가수 진주가 JYP엔터테인먼트 박진영과의 만남을 언급했다. ...
기사이미지
‘생애 첫 GG’ 양현종 “친구 ...
'통합 MVP' 양현종(KIA)이 황금장갑까지 손에 넣었다. 양현...
기사이미지
배현진 아나운서, 편집부 발령 ...
배현진 아나운서가 ‘뉴스데스크 편집부’에 정상 출근 중인 ...
기사이미지
‘신과 함께’, 해리포터도 부...
‘신과 함께’ 한국형 블록버스터가 성공적으로 탄생했다. 판...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