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이밍 여제'김자인, 롯데월드타워 빌더링 등반 시작

입력2017.05.20 11:44 최종수정2017.05.20 11:44
기사이미지
롯데월드타워 '김자인 챌린지 555' 포스터/사진=롯데물산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클라이밍 여제' 김자인(28·스파이더코리아)이 서울 도심의 초고층 빌딩을 맨손으로 오르는 빌더링 등반에 나섰다.

김자인은 20일 오전 11시 서울 송파구 잠실에 위치한 123층의 롯데월드타워 빌딩을 오르는 '김자인 챌린지 555'를 통해 빌더링 등반을 시작했다.

김자인은 지난 2013년에 부산(KNN타워, 높이 128m)과 서울 명동(롯데백화점, 높이 84m)에서 빌더링에 성공한데 이어, 4년 만에 국내 최고 높이인 롯데월드타워(송파구 잠실 소재) 등반에 도전한다.

이번 빌더링은 건물 외벽에 인공 홀드의 부착 없이 맨손으로 건물 자체의 구조물과 안전 장비만을 이용해 123층을 등반하는 이벤트다. 힘든 시간을 보낸 국민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 새로운 대한민국의 미래를 염원하는 의미에서 기획됐다.

빌더링(Buildering)은 빌딩(Building)과 스포츠 클라이밍의 한 종목인 볼더링(Bouldering)의 합성어다. 1970년대 중반 영국, 미국, 프랑스 등지에서 빌딩 벽 자체를 오를 목적으로 활동하는 이색적인 클라이머들이 등장해 도심의 빌딩 벽을 오르는 형태로 변형된 익스트림 스포츠이다.

1977년 미국의 조지 웰릭이 뉴욕에 있는 110층(높이 412m)의 월드트레이드센터를 오르는 기록을 세웠고, 프랑스의 알라인 로버트가 두바이의 828m의 부르즈 칼리파 빌딩을 2011년에 등반한 기록이 있다.

한편 김자인은 지난 4월 난징에서 열린 국제스포츠클라이밍연맹(IFSC) 월드컵 볼더링 부문에서 주종목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4위를 차지하며 2017년 시즌을 산뜻하게 출발했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길건 "8년 공백, 하루하루 ...
가수 길건이 힘들었던 시절을 떠올리며 눈물을 흘렸다. 22일 ...
기사이미지
오지은, 오늘(22일) 4살 연상 ...
배우 오지은이 10월의 신부가 된다. 오지은은 22일 서울 모처...
기사이미지
'제3회 진안고원 트로트 페스티...
13만 2천여 명의 관객이 마이산 '제3회 진안고원 트로트 페스...
기사이미지
김호곤 부회장-양해영 KBO총장,...
히딩크 선임 논란으로 물의를 빚었던 김호곤 대한축구협회 부...
기사이미지
'아는 형님' 하연수 "이상형? ...
'아는 형님' 하연수가 이상형을 공개했다.21일 방송된 JTBC '아...
기사이미지
오상진, 김소영에 19금 멘트 "...
'신혼일기2' 오상진이 김소영에 19금 멘트를 날렸다.21일 방송...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