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이미 흐르고 있는 시간..일분일초가 아깝다[st스페셜]

입력2017.06.19 16:09 최종수정2017.06.19 16:15
기사이미지
워너원 / 사진=Mnet 프로듀스101시즌2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한수진 기자] 이미 워너원(Wanna one)의 한정된 활동 시간은 흘러가고 있다. 그런 만큼 이번엔 선택과 집중을 통해 '한우물'만 파게 된 이들이다.

Mnet '프로듀스101 시즌2'를 통해 보이그룹 워너원에 발탁된 11명의 멤버 강다니엘(MMO), 박지훈(마루기획), 이대휘(브랜뉴뮤직), 김재환(개인연습생), 옹성우(판타지오), 박우진(브랜뉴뮤직), 라이관린(큐브), 윤지성(MMO), 황민현(플레디스), 배진영(C9), 하성운(아더앤에이블). 2018년 12월 31일까지 이들은 한 배를 타게 됐다.

지난 시즌1을 통해 발탁된 아이오아이 멤버들은 타 그룹 활동 병행은 물론 다소 짧은 활동 기간으로 인해 많은 팬들의 아쉬움을 샀다. 이에 앞서 시행착오를 겪은 YMC엔터테인먼트는 워너원에게 오직 한 우물 행보만 허락했다. 다른 그룹에 합류하는 일도, 새 그룹으로 이중 데뷔할 일도 없게 된 것.

특히 아이오아이 당시엔 1년도 안 됐던 짧았던 활동 기간을 이번엔 1년 6개월 남짓으로 늘리며 팬들의 아쉬움을 달랬다. 워너원의 활동 기간은 지금 이 순간에도 흐르고 있다. 그런 만큼 팬들은 이들과 함께 하는 일분일초가 귀할 뿐이다.

또한 아이오아이의 신드롬적인 인기로 짐작할 수 있는 워너원의 행보. 어느 때보다 뜨거웠고, 또 논란도 많았지만 그런 만큼 국민 프로듀서들의 큰 사랑을 받았던 '프로듀스101 시즌2'. 최후의 11명을 향한 사랑이야 말로 두 말 할 것도 없지 않을까.

현재 일부 멤버들은 합숙에 들어가 팀 데뷔 준비에 한창이다. 주어진 시간이 한정된 만큼 그 누구보다 빠른 데뷔를 원하고 있을 멤버들. 특히나 워너원에만 올인할 수 있는 조건으로 더욱 편한 마음으로 준비에 나설 수 있게 됐다.

모든 조건은 충족됐다. 이중 활동으로 벌어질 논란도 원천 봉쇄했으며, 연습생 이상의 실력을 겸비한 워너원 멤버들은 당장 활동에 나서도 손색없다. 또 데뷔도 전에 CF부터 찍을 정도니 인기 역시 이미 보증됐다.

모든 시행착오를 수정한 뒤 철저한 준비로 완성된 워너원은 아이오아이보다, 아니 그 이상의 행보를 기록할 준비를 마쳤다. 활동도 전에 벌써 뜨거운 이들이 정식 데뷔를 통해 얼마나 더 큰 신드롬을 잇게 될 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수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조덕제 성추행' 여배우 "연기...
'조덕제 성추행 사건' 여배우가 편지를 통해 자신의 심경과 해...
기사이미지
유소영 눈물 "성희롱 고통..몇...
걸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유소영이 악플 고충을 토로했다....
기사이미지
에픽하이 '노땡큐' 속 여혐 논...
19금 판정을 받은 그룹 에픽하이의 신곡 '노땡큐' 피처링에 참...
기사이미지
호날두, 2년 연속 FIFA 올해의 ...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가 2년 연속 국제축구연맹(...
기사이미지
故 한일관 대표 죽음..최시원 ...
패혈증으로 숨진 유명 전통음식점 한일관 대표 김모 씨 혈액에...
기사이미지
이준, 오늘(24일) 입대…"별도 ...
배우 이준이 입대한다.24일 이준은 경기도 포천 소재 육군 8사...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