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7월 2일 내한 확정…韓 팬들과 만난다

입력2017.06.19 14:43 최종수정2017.06.19 14:43
기사이미지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스파이더맨: 홈커밍' 톰 홀랜드가 내한한다.

오는 7월 5일 개봉 예정인 액션 블록버스터 '스파이더맨: 홈커밍'이 스파이더맨 역의 톰 홀랜드와 존 왓츠 감독의 한국 방문을 확정 지었다. 영화 '스파이더맨: 홈커밍'은 '시빌 워' 이후 어벤져스를 꿈꾸던 피터파커가 아이언맨과 함께 세상을 위협하는 강력한 적 벌처에 맞서며 진정한 히어로 스파이더맨으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담은 액션 블록버스터.

'스파이더맨: 홈커밍'은 지난해 개봉한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2016)을 통해 존재감을 드러낸 새로운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의 첫 솔로 무비로, 마블시네마틱유니버스(Marvel Cinematic Universe, MCU)로 귀환해 마블 히어로의 세대교체를 이끌 스파이더맨의 이야기를 다루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전세계 관객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마블히어로 영화의 개봉 전 내한은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울트론'(2015) 이후 약 2년만으로, '스파이더맨: 홈커밍'은 이번 한국 관객들과의 만남을 통해 영화에 대한 열기와 기대감을 더욱 끌어올릴 전망이다.

특히 스파이더맨 역의 톰 홀랜드는 연기, 액션, 노래 등 다방면에서 재능과 매력을 선보이며 여심을 저격하는 차세대 영국 훈남 배우로 알려지면서, 이미 국내 팬들에게도 뜨거운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어 톰홀랜드의 내한 소식은 한국 팬들에게 큰 선물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톰홀랜드와 존 왓츠 감독은 오는 7월 2일 레드카펫 행사를 시작으로 3일 기자 간담회를 통해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며 양일간 '스파이더맨: 홈커밍'을 기다려온 한국 관객들에게 뜻깊은 시간을 선사할 것이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환생한다면 1순위 내 아들 2순...
배우 차태현이 환생에 대한 질문에 재치있게 답했다. 12일 ...
기사이미지
“구혜선 의견 존중” YG와 14...
배우 구혜선과 YG 엔터테인먼트 전속 계약이 14년만 종료됐다....
기사이미지
故최진실 딸 최준희 근황 공개 ...
故 최진실 딸 준희 근황이 공개됐다. 최준희 양은 12일 자...
기사이미지
행운의 자책골’ 한국, 북한에 ...
대한민국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이 북한에 승리를 거뒀다. ...
기사이미지
홍지민 “9년간 난임, 남편과 ...
배우 홍지민이 남편과 이혼 위기를 겪은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기사이미지
[2017스투영화결산] 홍상수·김...
올해 영화계는 큰 슬픔에 잠겼다. 지난 10월 배우 김주혁이 갑...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