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리 "인기 실감 못 해..명동 갔다 와야겠다" 너스레

입력2017.06.19 15:25 최종수정2017.06.19 15:25
기사이미지
'한밤' 이유리 / 사진=SBS 본격연예 한밤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국민 악녀’에서 ‘국민 사이다녀’로 연기 변신에 성공한 배우 이유리를 ‘한밤’이 만났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배우 이유리와의 단독 인터뷰가 전파를 탄다. 이유리는 최근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를 통해 ‘왔다! 장보리’의 역대급 악녀 연민정 꼬리표를 떼고 당찬 커리어우먼 변혜영 역으로 인생 캐릭터를 경신했다. 특히, 보는 이들의 답답한 속을 뻥 뚫어주는 사이다 같은 대사로 젊은 여성들의 ‘갖고 싶은 언니’로 등극했을 정도.

‘본격연예 한밤’ 팀이 한 화장품 광고 촬영현장에서 만난 이유리는 자신의 인기에 대해서 “사실은 잘 못 느낀다.”, “명동을 한번 나갔다 와야겠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유리는 드라마 명대사 중 하나인 “이 지성, 이 인성, 섹시, 골고루 갖춘 명품 변혜영”을 ‘한밤’ 카메라 앞에서 직접 선보이기도 했다. “지성 씨와 조인성 씨를 떠올리며 했다”라며 비하인드 연기 팁을 전수했다.

또 다채로운 표정 연기도 선보였다. 단 5초 동안 펼쳐진 ‘5종 표정 종합 선물 세트’로 ‘한밤’의 김주우 큐레이터를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

한편, 이유리는 SBS의 새 파일럿 ‘아내들의 낭만일탈-싱글와이프’(이하 ‘싱글와이프’)의 진행을 맡게 된 소감도 전했다. 오는 21일 수요일 첫 방송을 앞둔 ‘싱글와이프’는 육아와 가사에 시달린 아내들을 위해 남편들이 특별한 결혼 안식 휴가를 선물하는 콘셉트의 예능 프로그램. 박명수와 공동 MC를 맡게 된 결혼 7년 차인 이유리는 시청자들에게 아내들의 속마음을 놓치지 않고 전달할 예정이다.

‘국민 언니’ 이유리와의 유쾌한 만남은 20일 화요일 밤 8시 55분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 공개된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복면가왕' 등대맨 정체는 김대...
'복면가왕' 등대맨 정체는 개그맨 김대희였다. 20일 방송된 M...
기사이미지
"네 번째 결혼? 쉽지 않겠지만...
'사람이 좋다' 이상아가 자신의 짝을 찾고 싶다는 소망을 드러...
기사이미지
레드벨벳, 눈물과 열정의 '레드...
그룹 레드벨벳이 신비로운 '빨간 방'으로 초대, 다섯 빛깔의 ...
기사이미지
추신수, 15호포 스리런…시즌 ...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가 스리런 포함 4안타를 때려내며 팀의 ...
기사이미지
‘내한’ 리치 코첸, 로큰롤로 ...
미국 싱어송라이터 리치 코첸(Richie Kotzen)이 로큰롤 사운드...
기사이미지
[택시운전사 천만돌파①]시대의...
배우 송강호가 또다시 천만 영화의 주인공이 됐다. 영화 '괴물...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