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리 "인기 실감 못 해..명동 갔다 와야겠다" 너스레

입력2017.06.19 15:25 최종수정2017.06.19 15:25
기사이미지
'한밤' 이유리 / 사진=SBS 본격연예 한밤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국민 악녀’에서 ‘국민 사이다녀’로 연기 변신에 성공한 배우 이유리를 ‘한밤’이 만났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배우 이유리와의 단독 인터뷰가 전파를 탄다. 이유리는 최근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를 통해 ‘왔다! 장보리’의 역대급 악녀 연민정 꼬리표를 떼고 당찬 커리어우먼 변혜영 역으로 인생 캐릭터를 경신했다. 특히, 보는 이들의 답답한 속을 뻥 뚫어주는 사이다 같은 대사로 젊은 여성들의 ‘갖고 싶은 언니’로 등극했을 정도.

‘본격연예 한밤’ 팀이 한 화장품 광고 촬영현장에서 만난 이유리는 자신의 인기에 대해서 “사실은 잘 못 느낀다.”, “명동을 한번 나갔다 와야겠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유리는 드라마 명대사 중 하나인 “이 지성, 이 인성, 섹시, 골고루 갖춘 명품 변혜영”을 ‘한밤’ 카메라 앞에서 직접 선보이기도 했다. “지성 씨와 조인성 씨를 떠올리며 했다”라며 비하인드 연기 팁을 전수했다.

또 다채로운 표정 연기도 선보였다. 단 5초 동안 펼쳐진 ‘5종 표정 종합 선물 세트’로 ‘한밤’의 김주우 큐레이터를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

한편, 이유리는 SBS의 새 파일럿 ‘아내들의 낭만일탈-싱글와이프’(이하 ‘싱글와이프’)의 진행을 맡게 된 소감도 전했다. 오는 21일 수요일 첫 방송을 앞둔 ‘싱글와이프’는 육아와 가사에 시달린 아내들을 위해 남편들이 특별한 결혼 안식 휴가를 선물하는 콘셉트의 예능 프로그램. 박명수와 공동 MC를 맡게 된 결혼 7년 차인 이유리는 시청자들에게 아내들의 속마음을 놓치지 않고 전달할 예정이다.

‘국민 언니’ 이유리와의 유쾌한 만남은 20일 화요일 밤 8시 55분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 공개된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하리수가 밝힌 '욕하고 싶은 순...
가수 하리수가 극악 무도한 범죄들에 분개했다. 하리수는 최...
기사이미지
강민아 "제가 불쌍하다고요? 욕...
이제 겨우 22세지만 벌써 데뷔 10년 차인 배우 강민아. 이국적...
기사이미지
김영근 "'슈스케' 우승상금 5억...
가수 김영근이 '슈퍼스타K 2016' 상금에 대해 언급했다. 김영...
기사이미지
이상화, 올림픽 3연패 도전
'빙속 여제' 이상화가 올림픽 3연패를 위한 첫 걸음을 내딛는...
기사이미지
박세완 "'황금빛 내 인생' 후속...
배우 박세완이 차기작 '같이 살래요'에 대해 언급했다. MBC ...
기사이미지
우태운 "동생 지코 랩, 100점 ...
래퍼 우태운이 친동생인 그룹 블락비 지코를 디스했다. 최근...

오늘의 핫 클릭ad

SK매직슈퍼정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