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자들' 미녀 프로골퍼는 꽃뱀? 1억원 날린 男 "그 사람 개 되기로…"

입력2017.06.19 22:35 최종수정2017.06.19 22:35
기사이미지
'제보자들' / 사진=KBS '제보자들'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제보자들' 미녀 프로골퍼의 목적은 무엇이었을까.

19일 방송된 KBS '제보자들'에서는 KLPGA 프로골퍼에 의해 1억3천만원을 잃어버린 한 남성의 사연이 공개됐다.

서울의 한 고시원에서 생활하고 있는 규혁 씨. 그녀에게 월세 보증금까지 빼준 보름 뒤, 결국 이별을 통보 받았다. 자신은 돈을 빌린 적도 없고, 대출은 규혁 씨 스스로 받은 것일 뿐, 사채업자에게 맞은 적도 없다고 주장했다. 그녀의 돌변한 태도에 배신감을 느낀 규혁 씨는 결국 그녀와 사채업자를 경찰에 사기죄로 고소했다. 알고 보니 프로골프 선수인 그녀는 이미 성매매 혐의로 두 차례 입건된 전력이 있었다. 프로골프 선수인 그녀는 정말 꽃뱀일까? 그리고 그녀는 사채업자와 공범이었을까? 스토리헌터 김진구 프로파일러와 함께 그녀의 정체를 추적했다.

규혁 씨는 여자를 신고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 "무서웠으니까 하라는 거 다 하고 시키는 거 다했고 가족이랑 회사를 들먹이는데. 회사랑 가족 얘기 안 했으면 경찰에 신고했을 것이다. 경찰에 신고하면 안 되냐고 하니까 '경찰에 신고하면 우리 둘 다 큰일 나. 그 남자에게 '우리 죽어' 하더라. 그 말을 듣고 신고할 의지는 꺾였다. 제가 대출을 갚겠다고 말한 이후부터 그 사람의 개가 되기로 결심했다. 그녀가 힘들어하는 상황을 빨리 해결하고 싶었다. 그 여자가 직접적으로 빚을 갚아달라고 하지는 않았다"고 털어놨다.

프로파일러 김진구 씨는 "여자가 이 남자에게 돈을 빌린 것이 과연 사실일까. 어떤 목적으로 이 사람에게 접근했나 하는 의심이 든다"고 말했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댓글서비스는 현재 점검 중입니다. 양해 부탁드립니다.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손예진X정해인 진짜 사귀냐 물...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안판석 PD가 손예진 정해인이 실제...
기사이미지
유상무 김연지 결혼, 가수·작...
유상무 김연지가 결혼한다. 공개연애 6개월 만이다. 개그맨 ...
기사이미지
솔리드, 21년이 흘러도 변치 않...
21년이었다. '천생연분' '이 밤의 끝을 잡고' 등 불세출의 명...
기사이미지
지단의 전술적 유연성, 결과는 ...
레알 마드리드 지네딘 지단 감독이 갖춘 전술적 유연성이 마르...
기사이미지
미나, 류필립 눈 돌릴까 걱정 "...
'살림남2' 미나가 류필립에게 여성의 유혹이 많을 것이라는 사...
기사이미지
기안84, 여성 혐오 이어 이번엔...
웹툰 작가 기안84가 또다시 구설수에 올랐다. 이번에는 '미투 ...

오늘의 핫 클릭ad

네이버 채널 설정하고 프로야구 무료티켓 받즈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