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명품시계 사건, 국정원 여론공작? 'JTBC뉴스룸' "국정원 개입조사" 단독보도

입력2017.07.03 20:25 최종수정2017.07.03 20:25
기사이미지
'JTBC뉴스룸' 노무현 명품시계 사건 / 사진='JTBC뉴스룸' 노무현 명품시계 사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고(故) 노무현 명품시계 사건은 과연 무엇일까.

3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는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이 검찰 조사가 시작되자 박연차 회장으로부터 받았던 명품 시계를 논두렁으로 버렸다는 언론 보도는 국정원이 개입 한 것이라는 점이 후에 밝혀짐과 함께 이를 적폐청산을 위해 직접 조사에 들어간다는 사실을 단독 보도했다.

이날 손석희는 "논두렁에 버려졌다는 노무현 명품 시계. 이건 언론 플레이가 아니냐는 의혹이 일며 대중의 많은 지탄을 받았다. 박연차 회장에게 받았지만 검찰 수사가 시작되자 권양숙 여사가 논두렁에 버렸다는 것"이라며 "당시 중수부장 이었던 이인규는 이후 '국정원 여론공작'이라 주장했다. JTBC 내에서는 적폐청산을 위해 '논두렁 시계' 조사를 나선다는 것을 단독 보도했다"고 입을 열었다.

이와 관련 기자는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은 2009년 4월 박연차 회장에게 금품 등을 받은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았다. 권양숙 여사가 명품 시계 논두렁에 버렸다는 언론 보도가 나왔다. 노무현은 그런 진술을 안했다고 주장했지만 일파만판 퍼지며 논란이 됐다"고 했다.

이어 기자는 "국정원 적폐청산 팀은 이인규 중수부장은 2015년 2월 인터뷰에서 국정원 주도로 이뤄졌다며, 국정원이 말을 만들어 언론에 흘렸다며 국정원 개입 근거는 때가 되며 밝히겠다고 했다"는 점을 지적하며 "진상 조사가 본격화되면 전현직 직원들 조사가 시작될 것이다"고 덧붙였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오나미 "못생김의 대명사, 망가...
"'오나미'라는 이름만 들어도 웃음이 나는 사람이 되고 싶어요...
기사이미지
최희 "프리랜서 초기 다양한 시...
원조 야구 여신 최희가 프리랜서 선언을 한지 어느덧 5년이 훌...
기사이미지
김승혜 "'미녀'는 웃음 위한 역...
'미녀' 타이틀을 지닌 개그우먼 김승혜, 목표는 오로지 '큰 웃...
기사이미지
데뷔전 우승, 고진영의 인상적 ...
고진영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공식 데뷔전에서 우승 ...
기사이미지
하리수, '페미니즘'에 대하여 [...
가수 겸 배우 하리수가 페미니즘에 대한 소신을 전했다. 최근...
기사이미지
이상훈, 극우사이트 비난·성폭...
개그맨 이상훈이 개그 때문에 성폭행 범에게 편지를 받은 사연...

오늘의 핫 클릭ad

SK매직슈퍼정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