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곤' 김주혁X천우희, 대본 리딩부터 남다른 연기…벌써 웰메이드

입력2017.07.20 11:14 최종수정2017.07.20 11:14
기사이미지
아르곤 / 사진=tvN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문수연 기자] '아르곤'이 대본 리딩부터 뜨거운 열연과 막강 호흡을 과시하며 '믿고 보는’ 드라마의 시작을 알렸다.

오는 9월 4일 첫 방송될 tvN 새 월화드라마 '아르곤'의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아르곤'은 가짜 뉴스가 범람하는 세상에서 오직 팩트를 통해 진실을 밝히고자 하는 열정적인 언론인들의 치열한 삶을 그려낸 드라마로, 탄탄한 연기파 배우들로 꽉 채워진 라인업과 치밀한 대본으로 또 한편의 명품 드라마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지난 12일 상암에서 진행된 대본 리딩에는 이윤정 감독을 비롯해 김주혁, 천우희, 박원상, 이승준, 신현빈, 박희본, 심지호, 조현철, 지윤호, 지일주, 박민하, 박철현, 이경영, 박노식, 김종수까지 탄탄한 연기력에 개성과 매력을 갖춘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설명이 필요 없는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인 만큼 첫 대본 리딩이라는 사실을 잊을 정도로 열띤 연기 열전이 펼쳐졌다. 배우들의 완벽한 호흡과 몰입도 높은 연기는 이미 완성된 드라마를 보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킬 정도였다는 후문.

대본 리딩 시작에 앞서 이윤정 감독은 "참 좋은 배우들이 모였다. 꼭 함께 작품을 하고 싶었던 배우들과 드라마를 만들게 됐다. 그간의 작품들도 행복하게 해왔지만 이번 작품은 유독 복 받은 느낌으로 시작한다"며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뛰어난 작가님들과 훌륭한 배우들과 함께 작업할 수 있어 영광으로 생각한다. 시청자들에게 재미있고 의미 있는 작품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남다른 소감을 전했다.

4년 만에 안방극장에 컴백하는 김주혁은 특유의 카리스마와 아우라를 발산하며 대본 리딩 현장을 압도했다. 김주혁은 특유의 묵직한 분위기와 탁월한 연기력으로 한층 깊어진 내공을 발산했다. 김주혁이 연기하는 김백진은 팩트를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고 정직한 보도를 가장 우선으로 추구하는 기자 겸 앵커로 탐사보도 프로그램 ‘아르곤’의 팀장이다. 첫 대본 리딩임에도 이미 완성형 캐릭터를 선보이며 보는 이들을 순식간에 몰입시켰다.

계약 만료 3개월을 앞두고 탐사보도팀 '아르곤'에 배정받게 된 계약직 기자 이연화로 분한 천우희는 정식 기자가 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청춘의 고뇌와 현실을 캐릭터에 담아내어 눈길을 끌었다. '한공주'로 각종 영화제 여우주연상을 휩쓸고 충무로의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천우희가 출연하는 드라마인 만큼 기대와 관심도 뜨겁다. 기대를 입증하듯 천우희는 강약을 조절하는 섬세한 연기로 마지막 보루 '아르곤'에서 살아남기 위해 아등바등 성장해가는 연화의 모습을 생생하게 표현해내 함께 한 선배들의 칭찬을 이끌어내기도 했다.

'아르곤' 프로듀서이자 고참 취재기자 신철로 분하는 박원상은 특유의 개성 강하고 에너지 넘치는 연기를 펼쳤다. 극 중 브로맨스 아닌 브로맨스를 펼칠 김주혁과의 티격태격 차진 호흡으로 웃음을 유발하기도. 다채로운 매력의 배우 이승준은 지금까지와는 사뭇 다른 출세 지향적 캐릭터를 차갑고 현실적으로 그려냈다. 이승준은 사실보다 주장을 앞세우고 때로 주장을 위해 사실을 왜곡하기도 하는 보도국장 유명호로 분해 아르곤 팀과 대립각을 세우며 긴장감을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여기에 신현빈은 백진을 돕는 스타변호사 채수민을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표현하며 극에 힘을 더했고, ‘아르곤’의 베테랑 작가 육혜리로 등장하는 박희본은 통통 튀고 생동감 넘치는 연기로 활력을 불어넣었다. 스마트한 두뇌와 출중한 외모까지 갖춘 경제전문기자 엄민호 역의 심지호 역시 여심 스틸러의 매력을 한껏 과시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내공 탄탄한 명품 배우들의 열연은 드라마를 향한 신뢰감을 높였다. 어느 작품에서나 묵직한 존재감을 발휘하는 배우 이경영이 김백진의 선배 앵커 최근화 역을 맡아 중심을 묵직하게 잡았고, 김종수의 현실감 넘치는 연기가 생생하게 펼쳐졌다. 압도적 내공을 가진 배우들의 열연에 조현철, 지윤호, 지일주, 박민하, 박철현까지 패기 넘치고 열정 강한 젊은 배우들의 에너지가 어우러지면서 막강 시너지를 발휘했다.

'아르곤' 제작진은 "연기력과 내공이 막강한 배우들이 모인 만큼 첫 대본리딩부터 치열하고 뜨거웠다"며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치열한 탐사 보도의 현장을 생생하게 그려나갈 예정이니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문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박잎선, 홍상수김민희 불륜에 "...
'풍문쇼' 박잎선이 홍상수 김민희 불륜에 저격글을 올린 이유...
기사이미지
사유리, 과감한 출산 발언 "결...
방송인 사유리가 과감한 출산 발언으로 눈길을 끌었다.오는 22...
기사이미지
김민석♥김가은, 연애는 결혼이...
'이번생은 처음이라' 김민석 김가은 커플이 남녀 결혼에 대한 ...
기사이미지
김원석 사태의 교훈, 프로의 기...
막말 논란을 일으킨 한화 이글스 김원석이 결국 팀으로부터 방...
기사이미지
슈퍼주니어 홈쇼핑, 매 순간이 ...
그룹 슈퍼주니어가 앨범 판매 공약에 이어 패딩 완판 공약까지...
기사이미지
유상무, 연인 위한 사랑의 댄스...
유상무 공개 연인인 작곡가 김연지가 연인 개그맨 유상무를 촬...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