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영 "'뚱뚱하다' 비난 속상해..한달 식비만 200만원"

입력2017.08.03 08:47 최종수정2017.08.03 08:47
기사이미지
신아영 / 사진=bnt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지성과 미모, 몸매, 예능감까지 겸비한 뇌섹녀 아나운서 신아영이 bnt와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총 3가지 콘셉트로 진행된 이번 화보에서 그는 평소 공개하지 않았던 색다른 매력을 다채롭게 뽐냈다. 화이트 시스루 드레스로 청순미를 드러내는가 하면 에슬레저룩으로 완벽한 몸매를 강조, 블랙 원피스로 시크한 무드까지 완벽하게 소화했다.

신아영은 연애 스타일에 대해선 무관심한 스타일이며 연애에 올인해 본 적이 없다고 밝혔다. 이상형을 묻는 질문엔 “정우성. 굉장히 터프하고 츤데레 같은 매력이 멋있어 보이는 것 같다”고 말했다. 결혼에 대해선 “때 되면 하지 않을까 싶다. 주변의 시선 또는 나이 때문에 억지로 시기에 맞춰서 결혼을 할 마음은 없다”며 솔직한 답변을 꺼내 보였다.

스트레스를 푸는 법에 대해선 “집에서 혼술 하면서 다큐멘터리를 보면 스트레스가 풀린다”고 전했다. 또한 대식가라 한 달 식비만 200만 원 정도 나간다는 그는 “미식가이고 싶지만 대식가다. 식비가 너무 많이 나와서 감당이 안 된다”며 웃어 보였다.

평소 서구적인 몸매로 주목받고 있는 그는 이런 시선에 대해 “부담스럽진 않은데 가끔 뚱뚱하다거나 후덕하다는 말을 들을 땐 좀 속상하다”고 언급했다. 섹시 이미지에 대해선 “외국에선 ‘섹시’가 재미있고 긍정적인 의미를 지닌다. 우리나라에선 아직까지 ‘섹시’ 이미지를 성적으로만 생각한다”며 놀라움을 표했다. 댓글은 읽어보는 편인지 묻는 질문에는 “빠짐없이 모든 댓글을 다 읽는다”고 전했다. 이어 악플에 크게 상처받지 않는 편이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목표를 묻는 질문엔 올해 안에 운동으로 다이어트를 하는 것과 “진정으로 행복해지는 방법”을 습득하고 싶다는 장기적인 목표를 전했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추자현♥우효광 부부에 새 생명...
배우 추자현 우효광 부부가 부모가 된다.23일 추자현 소속사 B...
기사이미지
오연수♥손지창 현실부부 민낯 ...
'나의 외사친' 오연수가 남편 손지창이 자신의 첫사랑이라 고...
기사이미지
감독 제임스 토백, 60대 넘어 3...
할리우드 유명 제작자 와인스타인 성추행 논란에 이어 영화감...
기사이미지
'손흥민 리그 1호골' 토트넘, ...
토트넘 홋스퍼가 리버풀에 대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리그 1호골...
기사이미지
최시원 불독 "사람 무는 버릇 ...
최시원 프렌치불독 벅시가 사람무는 버릇 때문에 교육을 받았...
기사이미지
[차트스틸러] 멜로망스 '선물',...
또 하나의 역주행 곡이 탄생했다. 지난 7월 10일 발매된 그룹 ...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