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니 결승골' 에버튼, 스토크시티 격파

입력2017.08.13 00:53 최종수정2017.08.13 00:53
기사이미지
EPL로고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에버튼이 웨인 루니의 골을 앞세워 스토크시티를 제압했다.

에버튼은 12일(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7-2018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라운드 스토크와의 홈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에버튼은 1승을, 스토크는 1패를 안고 새 시즌을 시작하게 됐다.

승리의 주역은 웨인 루니였다. 에버튼 유스에서 성장한 루니는 지난 2004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이적해 13년 동안 맨유에서만 뛰었다. 그러면서도 친정팀 에버튼에 대한 애정은 계속해서 드러내 왔다.

하지만 루니는 최근 급속도로 노쇠화 기미를 보이기 시작했고, 결국 맨유에서의 주전 경쟁에서도 밀려나고 말았다. 결국 루니는 친정팀 에버튼으로의 복귀를 선택했다.

루니의 복귀를 두고 에버튼 팬들의 반응은 엇갈렸다. 오래전 떠난 선수가 돌아오자 환영해주는 팬들이 많았지만, 루니의 기량에 회의감을 품고 있던 팬들도 적지 않았다.

하지만 루니는 리그 개막전부터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날 선발 출전한 루니는 전반전부터 활발한 움직임을 보이며 골 찬스를 노렸다.

기회는 전반 추가시간 찾아왔다. 루니는 측면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헤더 슈팅으로 연결해 선제골로 연결했다. 올 시즌 에버튼의 첫 골이었다. 슈팅 궤적이 골키퍼의 역방향으로 향한 탓에, 골키퍼도 손을 쓸 수 없었다.

이후 에버튼은 루니의 선제골을 끝까지 지키며 1-0 승리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친정 복귀전을 기분 좋게 마친 루니는 부활의 신호탄을 쏘아 올리며 올 시즌 활약을 예고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한고은, 사과 "어리석은 생각, ...
배우 한고은이 최시원 프렌치불독 사건과 관련해 사과문을 게...
기사이미지
길건 "8년 공백, 하루하루 ...
가수 길건이 힘들었던 시절을 떠올리며 눈물을 흘렸다. 22일 ...
기사이미지
오지은, 오늘(22일) 4살 연상 ...
배우 오지은이 10월의 신부가 된다. 오지은은 22일 서울 모처...
기사이미지
'기성용 45분' 스완지시티, 레...
기성용(스완지시티)이 45분을 소화한 가운데 스완지시티는 패...
기사이미지
최종부부 하연수♥김희철 닿을...
'아는 형님' 하연수 김희철이 아슬아슬한 스파게티 게임에 도전...
기사이미지
오상진, 김소영에 19금 멘트 "...
'신혼일기2' 오상진이 김소영에 19금 멘트를 날렸다.21일 방송...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