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8월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1위..뉴이스트 급상승

입력2017.08.13 08:47 최종수정2017.08.13 08:47
기사이미지
엑소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김나영 기자] 그룹 엑소가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2017년 8월 1위를 차지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17년 7월 11일부터 2017년 8월 12일까지 측정한 보이그룹 브랜드 빅데이터 106,096,019개를 소비자 행동분석을 통해 보이그룹 브랜드에 대한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를 측정하였다. 지난 7월 브랜드 빅데이터 103,665,054개 와 비교해보면 2.35% 증가했다.

브랜드 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이다. 보이그룹 브랜드 평판지수는 보이그룹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을 측정할 수 있다.

2017년 8월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엑소, 방탄소년단, 뉴이스트, 세븐틴, 빅뱅, 신화, 비투비, 빅스, 위너, NCT, 하이라이트, 인피니트, B1A4, 젝스키스, 비스트, 아스트로, 샤이니, 슈퍼주니어, 몬스타엑스, 갓세븐, 2PM, 블락비, JYJ, 스누퍼, FT아일랜드, 브로맨스, 골든차일드, 헤일로, 동방신기, 보이스퍼 으로 분석되었다.

1위, 엑소 ( 수호, 찬열, 카이, 디오, 백현, 세훈, 시우민, 레이, 첸, 타오, 루한, 크리스 ) 브랜드는 참여지수 1,919,456 미디어지수 2,487,480 소통지수 3,590,706 커뮤니티지수 9,192,23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7,189,876 로 분석되었다. 지난 7월 브랜드평판지수 10,121,903와 비교하면 69.83% 급등했다.

2위, 방탄소년단 ( 랩몬스터,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 ) 브랜드는 참여지수 2,160,224 미디어지수 836,760 소통지수 2,829,767 커뮤니티지수 6,912,208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2,738,960로 분석되었다. 지난 7월 브랜드평판지수 11,157,291와 비교하면 14.18 % 상승했다.

3위, 뉴이스트 ( JR, Aron, 백호, 민현, 렌 ) 브랜드는 참여지수 2,585,528 미디어지수 1,074,336 소통지수 744,954 커뮤니티지수 5,474,458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9,879,276로 분석되었다. 지난 7월 브랜드평판지수 2,538,402와 비교하면 289.19% 급등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보이그룹 2017년 8월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엑소가 1위로 분석되었다. 엑소 브랜드는 1위를 지키던 방탄소년단을 2위로 밀어내면서 1위를 차지했다. 엑소(EXO)의 정규 4집 ‘THE WAR’(더 워) 7월 음반 판매량 96만장을 기록했고, 음원에서는 아이튠즈 종합 앨범 차트 전 세계 42개 지역 1위, 미국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2주 연속 1위, 애플뮤직 종합 앨범 차트 18개 지역 1위, 유나이티드 월드 차트 1위, 중국 샤미뮤직 한국 음악 차트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음악방송에서는 11개 방송에서 1위를 기록했다."라고 평판 분석했다.


김나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배용준 박수진 둘째임신, 소망...
배용준 박수진 부부가 결혼 2년 만에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하며...
기사이미지
송선미, 수척해진 모습으로 남...
배우 송선미가 불의의 사고로 사망한 남편 고 씨의 마지막을 ...
기사이미지
"탑이 먼저 대마 권유" 한서희 ...
그룹 빅뱅의 탑과 함께 대마를 흡연한 혐의로 기소된 연습생 ...
기사이미지
박지성·이동국에 웃고, 다에이...
9회 연속 월드컵 진출 여부를 결정짓는 운명의 시간이 다가오고...
기사이미지
표창원 "문재인 유세현장서 댄...
표창원이 유세현장에서 화제가 된 댄스 탓에 당에서 전화를 받...
기사이미지
'혹성탈출' 스턴트맨, '하트시...
'혹성탈출: 종의 전쟁'에서 유인원을 연기한 배우 테리 노타리...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