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경기 7골' 꿀벌군단 침묵시킨 '양봉업자' 손흥민

입력2017.09.14 05:36 최종수정2017.09.14 05:36
기사이미지
손흥민 / 사진= gettyimages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꿀벌 다루는 데에는 양봉업자가 제격이다. 도르트문트에 강한 모습을 보인 손흥민이 다시 한 번 골을 터트리며 자신이 도르트문트 천적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토트넘은 14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르트문트와의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1차전에서 손흥민의 선제골, 해리 케인의 멀티골에 힘입어 3-1로 승리했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 전까지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8경기서 6골이나 뽑아냈다. 손흥민은 독일 함부르크, 바이엘 레버쿠젠에서 활약하던 시절부터 도르트문트 킬러로 명성을 쌓아온 바 있다. 왼발과 오른발을 가리지 않고 시도하는 손흥민의 슈팅은 유독 도르트문트와의 경기에서 더욱 날카로웠다. 지난 시즌 토트넘 소속으로 유로파리그에서 도르트문트를 만나 다시 한 번 득점포를 가동했다.

이날 역시 손흥민은 도르트문트에 강한 모습을 보였다. 전반 4분 만에 완벽한 골을 만들어냈다. 왼쪽에서 전진패스를 받아 쇄도한 손흥민은 파파스타도플로스 소크라티스를 개인기로 제쳐낸 후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도르트문트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에도 손흥민은 날카로운 모습으로 팀 공격을 이끌었다. 도르트문트는 손흥민의 스피드와 뒷공간 침투에 어려움을 겪었다. 손흥민은 후반전 6분 추가골 기회를 잡았다. 역습 상황에서 케인이 빠르게 낮은 크로스를 시도했고, 손흥민이 이를 왼발로 돌려놓은 후 오른발로 마무리했으나 공은 아쉽게 골문 위로 벗어났다.

좋은 모습을 보인 손흥민은 후반 38분 무사 시소코와 교체되어 경기를 끝마쳤다. 웸블리 스타디움을 찾은 팬들은 기립박수로 손흥민의 활약을 칭찬했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故 김광석 부인 서해순, 출국금...
가수 故 김광석의 딸 서연 양의 사망을 두고 검찰과 경찰이 재...
기사이미지
[차트스틸러] 아이유, '가을아...
가수 아이유가 컴백과 동시에 음원차트 최정상에 꽃갈피를 꽂...
기사이미지
'아이돌학교' 퇴소자 10인 공개...
'아이돌학교' 퇴소자 10인이 공개됐다.22일 밤 방송된 Mnet '...
기사이미지
전찬미, 콘도 슈리에 판정패…U...
전찬미가 UFC 무대서 2연패에 빠졌다.전찬미는 23일 일본 사이...
기사이미지
'소리바다 어워즈' 성료, 짜임...
'소리바다 어워즈'는 열정과 애정으로 지옥불보다 뜨거웠다. '...
기사이미지
"MB정부 블랙리스트, 나도 ...
김구라가 MB정부 블랙리스트에 대해 언급했다.21일 오후 방송...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