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의 '역습형 스리백', 손흥민 경쟁력 장착

입력2017.09.14 05:39 최종수정2017.09.14 05:39
기사이미지
손흥민 / 사진= gettyimages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스리백 구성일 때 활약에 어려움을 겪었던 손흥민이 경쟁력을 장착했다. 손흥민이 역습형 스리백 전술이라는 몸에 맞는 옷을 입었다.

토트넘은 14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르트문트와의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1차전에서 승리했다.

이날 손흥민은 스리백 전술에서 선발로 나섰다. 팔 부상 등으로 인해 그 동안 주로 교체로 나왔던 손흥민은 델레 알리의 부재로 인해 공격진의 한 자리를 꿰찼다.

토트넘은 기본적으로 패스를 바탕으로 한 경기를 운영한다. 점유율이 자연스럽게 높아진다. 스리백의 스리톱은 좌우 폭을 좁게 가져가며 타이트하게 공격 전술을 펼친다. 세밀함이 필요하다. 알리에 비해 볼터치가 다소 투박한 손흥민이 어려움을 겪을 수밖에 없었다.

그러나 이날 도르트문트전에서 토트넘의 플레이가 완전히 달라졌다. 압박과 점유가 팀 전술의 핵심인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토트넘은 효율적인 역습 전략을 들고 나왔다. 상대 뒷공간을 노리는 데 일가견이 있는 손흥민에게 이보다 더 좋은 전술은 없었다.

손흥민은 팀의 기대에 완벽히 부응했다. 전반 4분만에 빠른 뒷공간 침투에 이은 개인기, 강력한 슈팅으로 도르트문트의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은 이날 지속적으로 도르트문트의 공간을 공략하며 날카로운 모습을 보였고, 후반 38분 기립박수를 받으며 교체 아웃됐다.

앞으로 레알 마드리드 등 강팀을 상대해야 하는 토트넘은 손흥민을 더욱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게 됐다는 소득을 얻게 됐다. 손흥민도 시즌 첫 골과 함께, 강팀 상대로의 경쟁력도 장착할 수 있게 됐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ST이슈]김부선 하태경 이틀만 ...
김부선 하태경 화해했다. 두 사람은 이틀 만에 서로를 향한 오...
기사이미지
이영자 "KBS 파업 후 돈 없...
'밥블레스유' 최화정, 송은이가 네 여자의 관계에 대해 말했다...
기사이미지
이경규 딸 이예림 연기 시작 &q...
방송인 이경규의 딸 이예림이 피데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기사이미지
김신욱 원톱'…베일 벗은 신태...
신태용 감독이 꽁꽁 숨겼던 '트릭'의 정체는 김신욱(전북현대)...
기사이미지
[스투상반기결산] '흑역사' 남...
MBC 드라마가 파업의 여파에서 벗어나 반등에 성공할 수 있을...
기사이미지
[스투상반기결산] KBS 드라마, ...
2018년 상반기 KBS 드라마국이 쾌조의 시청률 이어달리기에 성...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