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성근 "MB 블랙리스트, 민·형사 소송 진행할 것"

입력2017.09.14 09:21 최종수정2017.09.14 09:21
기사이미지
배우 문성근/사진=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배우 문성근이 이명박 정부 당시 작성된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에 자신이 이름이 포함된 것에 대해 소송 계획을 밝혔다.

문성근은 지난 13일 자신의 트위터에 "정부+MB+원세훈을 대상으로 민·형사 소송을 진행할까 한다. 민변의 김용민 변호사가 맡아주시기로 했으니 전화나 이메일로 의견을 달라"고 적었다.

이어 "국정원의 '블랙리스트'가 꼼꼼히 시행된 걸로 보인다"며 "민·형사 소송에는 구체적 사례가 필요해 자체 조사를 요청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국정원 개혁위는 지난 11일 이명박 정부 때 원세훈 전 원장이 수시로 여론을 주도하는 문화·예술계 내 특정 인물·단체의 퇴출과 반대 등 압박활동을 하도록 지시했다고 밝히며 블랙리스트에 포함된 인물들을 공개했다.

국정원이 퇴출활동을 펼친 문화·연예계 인물은 총 82명으로 문화계에서는 이외수, 조정래, 진중권 등 6명, 배우는 문성근, 명계남, 김민선(김규리) 등 8명, 영화감독은 이창동, 박찬욱, 봉준호 등 52명, 방송인은 김미화, 김구라, 김제동 등 8명, 가수는 윤도현, 고 신해철, 김장훈 등 8명이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ST이슈]김부선 하태경 이틀만 ...
김부선 하태경 화해했다. 두 사람은 이틀 만에 서로를 향한 오...
기사이미지
이영자 "KBS 파업 후 돈 없...
'밥블레스유' 최화정, 송은이가 네 여자의 관계에 대해 말했다...
기사이미지
이경규 딸 이예림 연기 시작 &q...
방송인 이경규의 딸 이예림이 피데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기사이미지
김신욱 원톱'…베일 벗은 신태...
신태용 감독이 꽁꽁 숨겼던 '트릭'의 정체는 김신욱(전북현대)...
기사이미지
[스투상반기결산] '흑역사' 남...
MBC 드라마가 파업의 여파에서 벗어나 반등에 성공할 수 있을...
기사이미지
[스투상반기결산] KBS 드라마, ...
2018년 상반기 KBS 드라마국이 쾌조의 시청률 이어달리기에 성...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