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래원X김해숙 '희생부활자', 10월 12일 개봉 확정

입력2017.09.14 10:49 최종수정2017.09.14 10:49
기사이미지
희생부활자 1차 포스터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희생부활자'가 10월 12일 개봉을 확정 짓고 보도스틸 12종을 전격 공개했다.

'희생부활자'는 전 세계 89번째이자 국내 첫 희생부활자(RV) 사례로, 7년 전 강도 사건으로 살해당한 엄마가 살아 돌아와 자신의 아들을 공격하면서 벌어지는 미스터리 스릴러.

공개된 보도스틸에서는 비 내리는 사고 현장에서 넋이 나간 듯 굳어있는 진홍(김래원)과 미스터리한 분위기로 빗속에 앉아있는 명숙(김해숙)의 충격적인 모습이 단번에 시선을 잡아 끈다. 이어 비밀리에 사건을 브리핑하는 국정원 요원 영태(성동일)와 급히 사건을 보고 받는 경찰 수현(전혜진)의 모습은 심상치 않은 일이 벌어지고 있음을 예측하게 하며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배우들의 현실감 있는 모습을 사건 경위 순으로 옮겨놓은 보도스틸은 영화 '희생부활자'를 함축적으로 보여준다. 7년 전 강도사건으로 엄마 명숙의 죽음을 눈앞에서 목격하고 장례식까지 치렀던 진홍. 그런 그녀가 살아 돌아와 자신에게 칼을 휘두르자 큰 충격에 휩싸인다. 혼란에 빠진 진홍에게 영태는 명숙이 복수를 위해 살아 돌아오는 희생부활자(RV)라는 사실을 알리는 한편, 사회적 파장을 우려하며 사건을 은폐하려 한다. 여기에 아들 진홍이 엄마 명숙을 살해한 범인이라 의심하는 수현까지 등장해 극의 전개를 예측할 수 없게 만든다.

혼돈 속에서도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려는 검사이자 명숙의 아들로 분한 김래원은 진홍의 복잡한 감정을 완벽하게 표현해 관객들의 몰입도를 고조시킬 예정이다. 죽음에서 살아 돌아온 명숙으로 분한 김해숙은 이제껏 보여온 따뜻한 모습 대신 날카로운 눈빛과 표정으로 아들을 공격하며 궁금증을 증폭시키는 엄마로 분해 180도 다른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국정원 요원으로 분해 무게감 있게 극을 끌어나가는 성동일과 냉철하게 사건 현장을 파헤치는 예리한 전혜진의 모습도 관객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박한별 결혼, 조윤희·이시영 ...
박한별 결혼 소식과 함께 임신 사실을 밝히며 임신과 결혼을 ...
기사이미지
장기하 조부상..종로서적 회장 ...
가수 장기하가 조부상을 당한 가운데 장기하 조부가 종로서적 ...
기사이미지
김사랑 컴백…生生 뉴욕 방문기...
'나 혼자 산다' 화제의 무지개회원 김사랑이 돌아온다. 김사랑...
기사이미지
'부상 복귀' 황희찬, 유로파리...
부상에서 돌아온 황희찬(잘츠부르크)이 복귀골을 신고했다.잘츠...
기사이미지
왕종근 "아내 졸혼으로 겁박, ...
왕종근이 아내와 이혼할 시 재산 분할에 의견을 나눴음을 고백...
기사이미지
안재욱 "신동엽, 19禁 비디오 ...
'인생술집' 안재욱이 절친 신동엽의 과거를 폭로했다.24일 방...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