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딩크, "한국 축구 위해 어떤 형태로든 기여할 용의 있다"

입력2017.09.14 19:46 최종수정2017.09.14 19:46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거스 히딩크 전 한국 국가대표팀 감독이 한국 축구를 위해 기여할 수 있다고 밝혔다.

히딩크 전 감독은 14일(한국시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연합뉴스' 등 한국 취재진과 기자회견을 갖고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 부임설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히딩크 전 감독은 대한축구협회와 공식적으로 논의된 것은 없다면서도 한국 축구를 위해서 한국 국민이 원하고 필요로 한다면 어떤 형태로든, 어떤 일이든 기여할 용의가 있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지난 5일 월드컵 9회 연속 본선 진출이라는 목표를 달성했다. 그러나 이후 히딩크 전 감독의 국가대표 감독 부임설로 인해 대한축구협회는 '감독 교체'라는 여론의 압박에 시달리게 됐다.

이후 대표팀의 귀국 자리에서 대한축구협회 김호곤 기술위원장에 "불쾌하고 어처구니가 없다"라며 대표팀의 본선 진출을 확정 지은 순간 나온 히딩크 전 감독 부임설을 적극 부인한 바 있다.

이후 히딩크 전 감독의 대표팀 감독 부임설은 수면 아래로 가라앉았다. 그러나 이날 히딩크 전 감독이 다시 한 번 대표팀에 기여하고 싶다는 뜻을 밝히며 대표팀 감독직 자리를 둘러싼 혼란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박한별 임신·결혼 초고속 발표...
박한별이 SNS를 통해 임신과 결혼 사실을 발표했다.배우 박한...
기사이미지
"한은정 김구라 동거에 MBC 항...
이경규가 게스트 한은정을 반갑게 맞이했다.23일 방송된 채널A ...
기사이미지
김사랑 컴백…生生 뉴욕 방문기...
'나 혼자 산다' 화제의 무지개회원 김사랑이 돌아온다. 김사랑...
기사이미지
'부상 복귀' 황희찬, 유로파리...
부상에서 돌아온 황희찬(잘츠부르크)이 복귀골을 신고했다.잘츠...
기사이미지
오혁 과묵함에 씨엘도 폭발 "답...
오혁 과묵함에 매니저와 씨엘도 백기를 들었다.11월23일 첫 방...
기사이미지
안재욱 "신동엽, 19禁 비디오 ...
'인생술집' 안재욱이 절친 신동엽의 과거를 폭로했다.24일 방...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