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설더비' 전북-서울, 스플릿 첫 라운드 '빅뱅'

입력2017.10.12 11:07 최종수정2017.10.12 11:07
기사이미지
사진=전북현대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프로축구 전북 현대가 2017 K리그 클래식 우승을 위해 상위 스플릿 5개 팀 연합군에 대해 전승을 선전포고 했다.

전북은 오는 15일 오후 3시 FC서울을 전주월드컵경기장으로 불러들여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스플릿 라운드 첫 경기를 치른다.

전북은 스플릿 연합군 첫 상대인 서울과의 '전설매치'를 반드시 승리로 이끌어 K리그 5번째 우승에 한 발 더 앞서 가겠다는 각오다.

선수단의 분위기는 단연 전북이 앞선다.

지난 8일 제주와의 1,2위 맞대결에서 승리한 전북은 K리그 클래식 출범 후 최초 4년 연속 '전 구단 상대 승리'라는 또 하나의 대기록 달성과 함께 2위와의 승점을 6점차로 벌렸다.

'전설매치'의 승기를 잡을 최전방에는 서울을 상대로 통산 10득점(울산 8득점, 전북 2득점)을 기록하고 있는 김신욱이 나설 것으로 보인다.

K리그 최고의 미드필더진 로페즈-이승기-이재성(MF)-신형민은 전주성 중원을 굳건히 지키며 공수 장악에 나선다.

최단기간, 최연소, 최소경기, 최고 승률까지 많은 타이틀과 함께 200승을 달성한 최강희 감독은 "올 시즌 K리그 우승의 향방을 가를 수 있는 매우 중요한 경기다"며 "지금 우리 선수들이 갖고 있는 자신감에 팬들의 성원이 더해진다면 반드시 승리 할 수 있다"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이날 경기는 '전북대의 날'로 지정돼 전북대학교의 대규모 응원과 취타대 공연 등 다양한 행사가 펼쳐진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구혜선 의견 존중” YG와 14...
배우 구혜선과 YG 엔터테인먼트 전속 계약이 14년만 종료됐다....
기사이미지
[2017스투영화결산] 홍상수·김...
올해 영화계는 큰 슬픔에 잠겼다. 지난 10월 배우 김주혁이 갑...
기사이미지
홍지민 “9년간 난임, 남편과 ...
배우 홍지민이 남편과 이혼 위기를 겪은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기사이미지
두산, 린드블럼과 총액 145만 ...
조쉬 린드블럼이 두산 베어스에 새로운 둥지를 틀었다. 두산...
기사이미지
충격적 노출에 재벌 시어머니 ...
‘풍문쇼’ 아나운서 출신 배우 김혜은의 시댁이 언급됐다. ...
기사이미지
[‘그냥 사랑하는 사이’ 첫방]...
JTBC 파격 캐스팅이 또 한 번 통했다. ‘그냥 사랑하는 사이’...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