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 불만이면 투표하라" 이효리 SNS 동향 살핀 이명박 정부

입력2017.10.12 12:21 최종수정2017.10.12 12:21
기사이미지
이효리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이효리 SNS 동향이 이명박 전 대통령 재임기간에 청와대에 보고된 것으로 드러났다.

12일 한 매체는 "최근 국방부 내 사이버사령부의 '일일 국내외 사이버 동향 보고서' 462건을 모두 열람한 뒤 이를 4쪽짜리 메모로 만든 이철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에 따르면 동향 파악 대상 유명인들은 당시 문재인 노무현재단 이사장을 비롯해 가수 이효리씨, 체육인 이승엽씨 등 확인된 인사만 33명으로 나타났다"고 단독 보도했다.

사이버사령부가 이 보고서를 군 내부 전산망인 KJCCS(전장망)를 통해 청와대에 전달했다는 것.

앞서 국방부 내 '사이버사령부 댓글사건 재조사 TF'는 1일 중간조사 결과를 발표하면서 사령부 내 530단이 2011~2012년 '유명인의 SNS 여론 동향' 등을 담은 총 462건의 보고서(‘일일 국내외 사이버 동향 보고서’)를 청와대에 올렸다고 발표했으나 유명인이 누구인지는 공개하지 않았다.

보도에 따르면 사이버사령부는 이효리가 2011년 10·26 서울시장 보궐선거 등을 앞두고 트위터에 "세상에 불만이 있다면 투표하세요"라며 투표 독려 글을 올리자 '이효리 개념 지지 91%'라고 글에 대한 반응을 보고했다.

중앙일보가 이날 이철희 의원의 메모를 바탕으로 공개한 '문화연예계 유명인'으로는 이효리 이승엽 외에 김여진, 김미화, 김제동, MC몽, 공지영, 이외수 등이 거론됐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영화계도 '미투' 파문…배우 오...
연극에 이어 영화계에도 성폭력 피해 고발 '미투'(MeToo) 운동...
기사이미지
성추행 폭로에 "기억이 안나.....
김소희가 배우 홍선주 폭로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지난 19일...
기사이미지
영화감독 A, 성희롱 논란…신인...
영화감독 A씨가 성희롱 논란에 휩싸였다. A 감독은 최근 영화...
기사이미지
男쇼트트랙, 12년 만의 계주 금...
남자 쇼트트랙 대표팀이 5000m 계주에서 화려한 피날레에 도전...
기사이미지
바비의 눈치 없는 '알 게 뭐야,...
'라디오스타' 바비가 "취미는 디스 특기는 눈치 안 보기"라는 ...
기사이미지
"이윤택, 강제로 속옷까지 다 ...
자신을 전 극단 연희단거리패 단원이라고 밝힌 익명의 배우 A...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