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순 "김광석 저작권료 고작 700만원, 거짓이면 할복자살"

입력2017.10.12 15:02 최종수정2017.10.12 15:02
기사이미지
서해순 / 사진=아시아경제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서해순이 남편 고(故) 김광석 저작권료를 언급했다.

고 김광석 부인 서해순은 12일 피고발인 신분으로 서울지방경찰청에 출석해, 조사에 앞서 약 18분 간 입장 표명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서해순 씨는 격앙된 목소리로 "시댁에서 딸 밥 한번 챙겨 준 적도 없다. 혼자 남은 여자로서 불합리하고, 제가 마치 역할을 안하고, 단지 여자라는 것 때문에 결혼해서 시댁이 여자의 재산을 다 가져가야하고, 장애우가 있어도 도와주지도 않는다"고 호소했다.

이어 서해순은 "제 말이 거짓이면 저는 여기서 할복자살도 할 수 있다"고 충격 발언을 하기도 했다.

특히 서해순은 김광석 저작권료와 딸 죽음이 연관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이는 것과 관련해 "김광석 저작권료 1년에 700만∼800만원밖에 안 나왔다"고 해명했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구혜선 의견 존중” YG와 14...
배우 구혜선과 YG 엔터테인먼트 전속 계약이 14년만 종료됐다....
기사이미지
[2017스투영화결산] 홍상수·김...
올해 영화계는 큰 슬픔에 잠겼다. 지난 10월 배우 김주혁이 갑...
기사이미지
홍지민 “9년간 난임, 남편과 ...
배우 홍지민이 남편과 이혼 위기를 겪은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기사이미지
두산, 린드블럼과 총액 145만 ...
조쉬 린드블럼이 두산 베어스에 새로운 둥지를 틀었다. 두산...
기사이미지
충격적 노출에 재벌 시어머니 ...
‘풍문쇼’ 아나운서 출신 배우 김혜은의 시댁이 언급됐다. ...
기사이미지
[‘그냥 사랑하는 사이’ 첫방]...
JTBC 파격 캐스팅이 또 한 번 통했다. ‘그냥 사랑하는 사이’...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