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신애 측 "파격 드레스? 이슈 노린 건 아냐..예쁘게 봐주셨으면"

입력2017.10.13 10:23 최종수정2017.10.13 10:23
기사이미지
서신애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부산=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배우 서신애가 파격 드레스로 화제의 주인공이 됐다.

서신애는 지난 12일 부산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 전당에서 진행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레드카펫을 밟았다. 그는 가슴 부분이 과감하게 노출된 흰색 드레스를 입고 등장해 많은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후 서신애는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며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아역 배우 이미지를 탈피하고 싶었던 것일까. 올해 스무살이 된 서신애는 소녀의 이미지를 벗고 성숙한 여인으로 변신하고자 했지만 그의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극과 극의 반응을 보이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서신애 소속사 다인엔터테인먼트 측은 13일 스포츠투데이에 "이슈를 노린 건 아니다. 오랜만에 레드카펫에 서니까 예쁘게 보이고 싶어서 스타일리스트랑 고민해서 골랐는데 이렇게 뜨거운 반응이 있을지 몰라서 얼떨떨하다"며 "서신애 씨는 많은 관심을 받아 놀란 거 같다. 부디 예쁘게 봐주셨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전했다.

한편 영화 '당신의 부탁'으로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한 서신애는 이날 오후 진행되는 GV에 참석해 관객들과 대화를 나눌 예정이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2017스투가요결산] 엑소·방탄...
2017년 가요계는 엑소 방탄소년단 워너원, 이 세 그룹이 이끌...
기사이미지
김소연♥이상우 6개월 결혼생활...
배우 김소연이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해 남편 이상우와 결혼...
기사이미지
진주 “김형석 녹음실 갔다 JYP...
가수 진주가 JYP엔터테인먼트 박진영과의 만남을 언급했다. ...
기사이미지
‘생애 첫 GG’ 양현종 “친구 ...
'통합 MVP' 양현종(KIA)이 황금장갑까지 손에 넣었다. 양현...
기사이미지
배현진 아나운서, 편집부 발령 ...
배현진 아나운서가 ‘뉴스데스크 편집부’에 정상 출근 중인 ...
기사이미지
‘신과 함께’, 해리포터도 부...
‘신과 함께’ 한국형 블록버스터가 성공적으로 탄생했다. 판...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