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신애 측 "파격 드레스? 이슈 노린 건 아냐..예쁘게 봐주셨으면"

입력2017.10.13 10:23 최종수정2017.10.13 10:23
기사이미지
서신애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부산=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배우 서신애가 파격 드레스로 화제의 주인공이 됐다.

서신애는 지난 12일 부산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 전당에서 진행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레드카펫을 밟았다. 그는 가슴 부분이 과감하게 노출된 흰색 드레스를 입고 등장해 많은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후 서신애는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며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아역 배우 이미지를 탈피하고 싶었던 것일까. 올해 스무살이 된 서신애는 소녀의 이미지를 벗고 성숙한 여인으로 변신하고자 했지만 그의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극과 극의 반응을 보이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서신애 소속사 다인엔터테인먼트 측은 13일 스포츠투데이에 "이슈를 노린 건 아니다. 오랜만에 레드카펫에 서니까 예쁘게 보이고 싶어서 스타일리스트랑 고민해서 골랐는데 이렇게 뜨거운 반응이 있을지 몰라서 얼떨떨하다"며 "서신애 씨는 많은 관심을 받아 놀란 거 같다. 부디 예쁘게 봐주셨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전했다.

한편 영화 '당신의 부탁'으로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한 서신애는 이날 오후 진행되는 GV에 참석해 관객들과 대화를 나눌 예정이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탑 이어 지드래곤까지 특혜 논...
그룹 빅뱅 지드래곤이 특혜 논란에 휩싸였다. 탑에 이어 빅뱅...
기사이미지
스타들만 위태로운 병영일기
절대 다수의 대한민국 남자들이 숙명적으로 짊어져야 하는 병...
기사이미지
2018 강타한 방송가 키워드 #남...
지난해 국정농단 사태에 발맞춰 변화의 바람이 불었던 방송가...
기사이미지
장현수, 실수로 흔들린 멘탈…...
'주장' 기성용의 부상 이탈에 이어 '부주장' 장현수도 잦은 실...
기사이미지
'사기피소' 이종수 美포착 보도...
미국에 체류 중인 배우 이종수의 근황이 전해진 가운데 전 소...
기사이미지
김부선 "'너무 아픈 사랑은 사...
이재명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당선 소감이 담긴 글을 SNS에 올...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