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회현 "보나, 잘 해줘서 대견해…아이돌 연기 도전 불만 없다"(인터뷰)

입력2017.10.13 14:15 최종수정2017.10.13 14:15
기사이미지
보나 여회현 / 사진=여회현 인스타그램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박혜미 기자] '란제리 소녀시대' 여회현이 함께 호흡한 보나(우주소녀)에 대해 언급했다.

13일 서울 논현동 스포츠투데이에서 KBS2 드라마 '란제리 소녀시대' 속 수많은 여학생 마음을 설레게 한 인기 짱 완벽남 손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배우 여회현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여회현은 '란제리 소녀시대' 방영 전 우주소녀 보나의 첫 연기 도전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존재했던 것에 대해 "보나가 아이돌이기에 든 걱정보단 오히려 그 친구가 상처를 받을까 걱정됐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아이돌 분들이 연기하는 것에 있어 곱지 않은 시선이 존재하는 건 사실이다. 그로 인해 어린 친구가 상처를 많이 받지 않을까 싶었는데 다행히도 너무 씩씩했다"라고 덧붙였다.

여회현은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저는 평소 아이돌 분들이 연기를 하는 것에 불만을 가져본 적 없다. 그분들도 정말 오랜 시간 연습생 시절부터 시작해서 많은 땀 흘리며 노력하신 분들이지 않나. 그런 노력과 근성이라면 뭘 해도 잘 하실 거라고 생각한다. 다만 경험해보지 않고 배우지 않은 다른 분야이기 때문에 부족할 수는 있지만 배운다면 잘할 수 있다는 걸 보나가 이번 작품을 통해 입증한 거 같다"라며 아이돌의 연기 도전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특히 그는 "그 친구도 이 작품 안에서는 우주소녀 보나가 아닌 '김지연'이라는 배우라 생각했다. 편견 같은 건 전혀 없었고 이질감도 전혀 없었다. 오히려 한 명의 배우로서 잘 해내준 거 같아 대견하고 동생이지만 존경스럽기도 하다. 정말 힘들었을 텐데 내색 한 번 안하고 그런 모습들이 너무 예뻤다"라며 보나를 응원하기도 했다.


박혜미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곽도원 성희롱 의혹에 "'미투 ...
곽도원 측이 성희롱 배우라는 설에 강경한 태도로 선을 그었다...
기사이미지
정가은 "평소 운동에 관심 많아...
방송인 정가은이 운동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25일 ...
기사이미지
한영 "'챌린지레이스' 친정 온 ...
한영이 '스포츠투데이 2018챌린지레인스'와의 남다른 인연을 ...
기사이미지
'은메달' 한국 여자 컬링, 결승...
한국 여자 컬링이 값진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은정(스킵, ...
기사이미지
장문복 "'챌린지레이스' 열정에...
'프로듀스101 시즌2'로 큰 사랑을 받았던 래퍼 장문복이 '스포...
기사이미지
우지원 "농구·방송 중 쉬운 것...
농구선수 출신 방송인 우지원이 방송과 농구 둘 다 어렵다고 ...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