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유나이티드, 강원FC 제물로 우승경쟁 본격 시동

입력2017.10.13 11:37 최종수정2017.10.13 11:37
기사이미지
사진=제주 유나이티드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프로축구 제주 유나이티드가 K리그 클래식 정상을 향해 다시 뛴다.

제주는 14일 오후 3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34라운드 홈경기에서 강원 FC와 격돌한다.

제주는 지난 전북현대전에서 0-1로 아쉽게 패하며 최근 12경기 연속 무패(8승4무)의 상승세가 꺾였다. 1위 전북과의 격차는 승점 6점, 3위 울산과는 이제 승점 차가 없다.

상위스플릿 첫 무대를 앞둔 제주는 심기일전을 통해 다시 승부수를 띄운다. 전력은 더욱 강해졌다. 이창민이 부상 악몽에서 기지개를 켰고, 오른쪽 측면 수비수 정다훤까지 경찰청에서 전역 후 복귀했다.

지난 8월 13일 치러진 강원FC전(2-0)에서 공수에 걸친 맹활약으로 강원전 4경기 연속 무승(1무3패)을 끊어낸 중앙 수비수 김원일의 활약상도 기대 된다.

조성환 감독은 "상위 스플릿에서는 전북과의 승점 차를 좁히고, 경쟁 구도를 이어가야 한다"며 "상위 스플릿 5경기에서 집중력을 잃지 않고 좋은 결실을 맺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조영남, 사기혐의 인정 '1심 유...
대작 사기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조영남이 1심에서 유죄를 선...
기사이미지
김희철 "정상활동 어렵다"에 정...
컴백을 앞둔 그룹 슈퍼주니어의 김희철이 다리 통증을 호소하...
기사이미지
'강제추방' 에이미 2년만 한국 ...
방송인 에이미가 '5일 체류' 승인을 받고 한국에 온다. 한 매...
기사이미지
'손흥민 교체출전' 토트넘, 레...
손흥민(토트넘)이 레알 마드리드와의 맞대결서 후반 막판 그라...
기사이미지
20세 연하 문근영과 러브라인 ...
배우 서태화가 20세 연하 후배 문근영과 러브라인을 연기한 소...
기사이미지
17세 연하남과 불륜설 제기에 "...
배우 이미숙이 17세 연하남과 스캔들에 밝혔던 공식 입장이 재...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