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블랙리스트라 말하기도 민망, MBC프로그램 보호막 역할"

입력2017.10.13 14:22 최종수정2017.10.13 14:22
기사이미지
김구라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김구라가 블랙리스트 명단에 오른 것과 관련해 입을 열었다.

방송인 김구라는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블랙리스트 명단에 오르는 것과 관련해 "민망하다. 김미화, 문성근, 김제동 씨 같은 사람들이 블랙리스트에 대해 언급해야지 저는 할 말이 없다"고 딱 잘라 말했다.

특히 김구라는 2007~2008년에도 MBC '라디오스타', '세바퀴' 등 프로그램을 많이 했다며 "운이 좋았고 프로그램이 보호막이 될 수 있어서 어려운 시기를 잘 넘겼다"고 했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환생한다면 1순위 내 아들 2순...
배우 차태현이 환생에 대한 질문에 재치있게 답했다. 12일 ...
기사이미지
“구혜선 의견 존중” YG와 14...
배우 구혜선과 YG 엔터테인먼트 전속 계약이 14년만 종료됐다....
기사이미지
故최진실 딸 최준희 근황 공개 ...
故 최진실 딸 준희 근황이 공개됐다. 최준희 양은 12일 자...
기사이미지
행운의 자책골’ 한국, 북한에 ...
대한민국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이 북한에 승리를 거뒀다. ...
기사이미지
홍지민 “9년간 난임, 남편과 ...
배우 홍지민이 남편과 이혼 위기를 겪은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기사이미지
[2017스투영화결산] 홍상수·김...
올해 영화계는 큰 슬픔에 잠겼다. 지난 10월 배우 김주혁이 갑...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