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변은 없었다' 애런 저지, 만장일치 AL 신인왕 등극

입력2017.11.14 08:43 최종수정2017.11.14 08:43
기사이미지
사진=GettyImages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괴물 신인' 애런 저지(뉴욕 양키스)가 아메리칸리그 최고의 신인으로 선정됐다.

전미야구기자협회(BBWAA)는 14일(한국시간) 2017 메이저리그 '재키 로빈슨 신인상' 수상자를 발표했다. 저지는 30개의 표를 모두 얻어 만장일치로 신인상을 수상했다.

저지는 올 시즌 155경기 52홈런 114타점 타율 0.284 OPS 1.049를 기록하며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이로써 저지는 얼마 전 실버슬러거 수상에 이어 또 한 번의 개인상 영예를 안았다.

저지가 올해 기록한 52개의 홈런포는 역대 메이저리그 신인 최다 홈런이다. 종전 기록은 '전설' 마크 맥과이어(49홈런)가 가지고 있었다. 또한 저지는 지난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홈런더비에서 지안카를로 스탠튼(마이애미 말린스) 등을 누르고 정상에 등극한 바 있다.

한편 저지에 이어 앤드류 베닌텐디(보스턴 레드삭스), 트레이 맨시니(볼티모어 오리올스)가 신인상 2위와 3위에 올랐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재명·은수미 조폭 연루설과 ...
'그것이 알고싶다' 이재명 은수미 조폭 연루설 방송에 전 국민...
기사이미지
日 여배우 히가시하라 아키, 포...
'서프라이즈' 히가시하라 아키가 죽음의 블로거라 불린 이유가...
기사이미지
조세호 "무명 아픔, 타인의 시...
'뭉쳐야뜬다' 조세호가 무명시절부터 현재까지 겪고 있는 고민...
기사이미지
'52G 연속출루' 추신수가 남긴 ...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의 연속출루 대장정이 52경기에서 마...
기사이미지
이재명 "조카가 중학생때 조직...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국제마피아'와...
기사이미지
이영자 "매니저 머리, 정해인인...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가 매니저에 애정을 드러냈다. 21...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