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중 욕설' DB 이상범 감독, 제재금 300만원 부과

입력2017.11.15 14:47 최종수정2017.11.15 14:47
기사이미지
이상범 감독 / 사진=스포츠투데이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이상범 감독(원주DB)이 경기 중 심판에게 욕설을 한 행위에 대해 벌금 300만원 처분을 받았다.

한국프로농구연맹(KBL)은 "14일 개최된 재정위원회 결과 이상범 감독에게 제재금 300만원을 부과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상범 감독은 지난 11일 원주종합체육관에서 열린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 DB와 부산 KT의 경기 중 심판 판정에 불만을 제기하며 비속어를 사용해 테크니컬 파울을 받았다.

KBL은 "경기 중 부적절한 언행과 욕설은 팬들에게 리그의 품위와 이미지를 떨어뜨리는 행위"라며 "향후에도 경기장 질서를 어지럽히는 유사 사례가 재발할 시 엄중히 제재할할 방침이다"고 전했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ST이슈] 이윤택 사건일지, 성...
연극 연출가 이윤택이 성추행과 성폭행 폭로로 빚어진 논란에 ...
기사이미지
'게이트' 임창정 "최순실 소재?...
배우 임창정이 영화 '게이트'가 최순실 국정농단 소재를 연상...
기사이미지
유재석♥나경은, 둘째 임신 "초...
개그맨 유재석이 두 아이의 아빠가 된다. 19일 유재석 소속사...
기사이미지
'아, 0.01초!' 차민규, 500m 아...
0.01초가 승부를 갈랐다. 차민규가 올림픽 신기록을 세웠음에...
기사이미지
정상수, 女 위협에 폭력적인 행...
'쇼미더머니' 출신 래퍼 정상수로가 여성들에게 위협을 가하고...
기사이미지
'나는 자연이다' 윤택 "아내와 ...
개그맨 윤택이 아내와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MBN ‘나는 자...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