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고생 파이터' 이예지, 12월 로드FC 출격

입력2017.11.15 15:04 최종수정2017.11.15 15:04
기사이미지
이예지 / 사진=로드FC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ROAD FC(로드FC, 대표 정문홍) 이예지(18·팀 제이)가 '여고생 파이터'로서 마지막 경기를 갖는다.

오는 12월23일 그랜드 힐튼 서울에서 개최되는 XIAOMI ROAD FC 045 XX(더블엑스)에 이예지의 출전이 확정됐다.

지난 2015년, 만 16세의 나이로 프로무대에 데뷔한 이예지는 '일본 격투 여왕' 시나시 사토코, 와타나베 히사에에게 아쉽게 패하며 2연패로 커리어를 시작했다. 하지만 시모마키세 나츠키, 하나 데이트를 연달아 제압했고, 지난 3월 열린 XIAOMI ROAD FC 037 XX에서는 데뷔전 상대였던 시나시 사토코에게 완벽한 복수에 성공했다.

시합을 거듭할수록 무서운 성장세를 보인 이예지는 이제 ROAD FC를 대표하는 여성 파이터로 성장했다. 곧 고등학교 졸업을 앞둔 그녀는 본격적인 성인무대에 도전하기 전 마지막 유종의 미를 거두겠다는 각오다.

아직 이예지의 상대는 미정이다. 대회사는 올해를 마무리하는 대회인 만큼 최고의 경기력을 선보일 수 있는 선수들로 대진을 구성할 예정이다.

한편 역대 최고의 상금, 100만 달러가 걸린 ROAD FC 정문홍 대표의 글로벌 대형 프로젝트 'ROAD TO A-SOL'은 전세계 지역예선을 시작으로 본선, 8강을 거쳐 현재 4명의 파이터가 살아남았다. 4강 일정은 추후 발표할 예정이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쇠파이프에 전자담배까지"…더...
그룹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이 소속사 프로듀서 A씨의 폭행과...
기사이미지
강용석 이재명 고소 "김부선 스...
배우 김부선과 스캔들 의혹에 휘말렸던 이재명 경기지사가 무...
기사이미지
유재석♥나경은, 둘째 딸 출산...
개그맨 유재석과 아나운서 나경은 부부가 두 아이의 부모가 됐...
기사이미지
운명 짊어진 류현진, NLCS 6차...
류현진(LA다저스)이 팀의 월드시리즈 진출 운명을 짊어진 채 6...
기사이미지
양지원 심경토로 "조정석 루머 ...
가수 양지원이 지라시에 대해 해명했다. 양지원은 배우 조정...
기사이미지
강수정, 하버드 출신 남편과 결...
'해피투게더4' 여걸식스 멤버들이 강수정의 비밀 연애를 눈치...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