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꾼' 나나 "연애? 잘하는 편이지만 사랑은 모르겠어"(인터뷰)

입력2017.11.15 15:47 최종수정2017.11.15 15:47
기사이미지
'꾼' 나나 / 사진=쇼박스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꾼' 나나가 사랑과 연애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15일 오후 서울 팔판동 한 카페에서 영화 '꾼' 출연 배우 나나 인터뷰가 진행됐다. 22일 개봉하는 '꾼'은 희대의 사기꾼을 잡기 위해 사기꾼들이 뭉치는 이야기. 나나 외에도 현빈, 유지태, 배성우 등 굵직한 배우들이 출연해 기대를 모으는 오락물이다.

나나는 첫 스크린 데뷔를 앞둔 소감에 대해 "기대한 거 이상으로 재미있게 잘 봤다. 큰 화면에 제 얼굴이 나온다는 게 신기하더라. 행복했던 것 같다. 객관적으로 보려고 했는데 잘 안 보이고 제가 부족한 부분이 어디었나 하는 생각으로 가득했다. 손에 땀이 엄청 났다"며 미소 지었다.

앞서 나나는 tvN 드라마 '굿와이프'를 통해서 연기력을 이미 인정받았다. 나나는 "'굿와이프'에서 만난 전도연 선배님께는 항상 고민 같은 게 있을 때 전화해서 물어보고 조언을 얻으려고 한다. 그런데 도연 언니는 항상 뭔가 조언해주시기 보다는 지태 선배님과 마찬가지로 힘을 주시는 응원의 말들을 많이 해주시는 편이다. '자신감을 가져라' '처음이니까 최선의 노력을 해서 준비를 많이 해가라' '현장에서 모르는 부분이 있으면 부끄러워하지 말고 물어보고 얘기를 들어봐라'는 얘기를 많이 해주신다. 자신감이 없다가도 그런 얘기를 들으면 좀 생기는 것 같다"고 털어놨다.

선배 전도연과 솔직한 성격이 공통점이라고 털어놓은 나나는 연애에 대한 질문에도 솔직한 답변을 이어갔다.

나나는 "사랑이란 무엇이라고 생각하냐"는 질문에 "사랑은 어렵다. 연애와 사랑은 다른 거 아니냐. 아직까지 진짜 연애할 때 사랑의 감정이 무엇인지는 잘 모르겠다. 지금까지 연애를 계속 해오긴 했지만 이게 사랑인가 싶기도 하다. 사랑을 한 문장, 한 단어로 정의할 수 없는 것 같다"고 말했다.

"연애를 잘 하는 편이라고 생각하냐"는 질문에 나나는 "그렇다"면서 "연애할 때는 부족한 부분이 있기는 하지만 상대방과 있을 때 최선을 다 하는 편이다. 워낙 솔직하게 표현하는 걸 좋아해서 어느 부분이 좋고 싫으면 싫은 걸 잘 표현하는 편이다"고 답했다.

이제는 연기자 나나로 익숙한 나나는 여전히 애프터스쿨, 오렌지캬라멜, 애프터스쿨 레드 등에 소속돼 있기도 하다.

나나는 가수 활동과 배우 활동 비중에 대해 "똑같이 활동을 하고 싶은 마음이다. 뭔가를 중점에 두고 한다고 얘기를 하고 싶지는 않다"고 운을 뗐다.

이어 "가수의 활동도 중요하고 연기자의 활동도 중요하기 때문에 둘다 놓치고 싶지는 않은데 회사에 걸려있는 문제인 것 같다. 오렌지캬라멜이나 애프터스쿨 활동도 보여드리고 싶지만 아직 계획은 없다. 그러한 공백의 시간에 개인적으로는 연기를 하고 싶다"며 추후 가수 활동의 가능성도 내비쳤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경희대 아이돌'은 정용화, 실...
면접 없이 경희대 일반대학원 박사 과정에 입학해 특혜 논란이...
기사이미지
성현아 "성매매, 찢기고 찢겨" ...
배우 성현아가 무죄 판결을 받고 7년 만에 브라운관으로 돌아...
기사이미지
'골든슬럼버' 강동원이 7년 前...
'골든슬럼버' 강동원이 이번에는 쫓기는 택배기사로 변신했다....
기사이미지
손흥민, 英 매체 선정 파워 랭...
손흥민(토트넘)이 영국 현지 매체가 선정하는 파워 랭킹에서 전...
기사이미지
박근혜 재산 30억 관리한 유영...
'외부자들' 정봉주가 유영하 처벌 가능성에 대한 생각을 밝혔...
기사이미지
김새롬, 이찬오 가정폭력 주장...
김새롬이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이혼 이유 및 심경을 고백한 ...

오늘의 핫 클릭ad

SK매직슈퍼정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