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진 특혜논란 온국민이 분노 “청원만 4만명”

입력2017.12.04 20:48 최종수정2017.12.04 20:48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박수진 배용준 부부의 특혜 논란을 조사해 달라는 인원이 4만명을 육박했다.

지난달 30일 청와대 홈페이지에는 ‘박수진씨 삼성병원 특혜 조사해주세요’라는 제목으로 배용준 박수진 부부의 삼성병원 특혜 의혹을 조사해달라는 국민 청원이 올라왔다. 4일 오후 8시 45분 현재 해당 청원에 동의한 이들이 4만명을 넘어선 상태다.

최근 배용준 박수진 부부는 조산 출산으로 인해 삼성병원 입원했을 당시 니큐(신생아 중환자실) 특혜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박수진은 자신의 SNS를 통해 "중환자실 면회에 저희 부모님이 함께 동행한 것은 사실이다. 첫 출산이었고 세상에 조금 일찍 나오게 되다보니 판단력이 흐려졌던 것 같다"고 사과하면서 매니저 출입, 인큐베이터 새치기 의혹 등에 대해서는 해명했다.

하지만 산모들의 추가 폭로가 이어졌고, 배용준 박수진 소속사 측은 "입실 이후의 상황은 의료진의 판단에 의해 이뤄진 사항으로 특별한 입장을 밝힐 것이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또 삼성병원 측은 특혜는 없었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는 상황이다.

해당 청원을 올린 이는 "연예인으로서 이래도 되는겁니까. 가장 위중한 아기들이 있어야하는 곳에 두 달씩이나 버티고 모유수유하고 다른 위중한 아기들은 어떻게 한걸까요. 아무리 갑부 연예인 자식이라도 공정하게 해야지"라며 "삼성병원 측과 박수진씨는 솔직하게 특혜 준 거에 대해서 분명한 사과와 개선이 필요합니다. 생사가 오가는 아기들이 있어야 하는 곳에 어떻게 이럴수가 있을까요. 이번 기회에 뿌리 뽑아야 합니다"고 밝혔다.

한편 해당 청원은 오는 30일 마감된다.




오효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허경영 직격인터뷰 "최사랑과 ...
민주공화당 전 총재 허경영(68)이 26살 연하 가수 최사랑과의 ...
기사이미지
''거만한 류승룡?' 3년만 루머...
류승룡을 둘러싼 소문 중 하나는 '뜨고 나니 변했다'는 것이다...
기사이미지
"거칠고 불안했던 인생, 남편 ...
이지혜가 결혼 소감을 밝혔다. 방송인 이지혜는 24일 오전 생...
기사이미지
'4강 쾌거' 정현, 샌드그렌에 3...
정현(세계랭킹 58위)이 새로운 역사를 만들었다. 정현은 24일(...
기사이미지
['저글러스' 종영] 성공적 '안...
'저글러스:비서들',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딱 '오피스 활극'다...
기사이미지
['막영애16' 종영] '대표 노처...
‘막영애16’이 해피엔딩으로 막을 내렸다. 23일 방송된 tvN ...

오늘의 핫 클릭ad

SK매직슈퍼정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