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년손님’ 구구단 김세정, 노래 굴욕에 “어디 가서 못한다는 소리 안 들어”

입력2017.12.08 00:19 최종수정2017.12.08 00:19
기사이미지
백년손님 구구단 / 사진=백년손님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문수연 기자] ‘백년손님’ 구구단이 후포리에서 굴욕을 당했다.

7일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이하 백년손님)’에서는 나르샤와 아이돌 일꾼들이 후포리로 김장을 하러 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구구단 김세정과 혜연은 후포리 어르신들 앞에서 장윤정의 ‘어머나’를 열창했다. 하지만 어르신들은 마음에 들지 않아 했다.

이에 김세정은 “저희 어디 가서 노래 못한다는 소리는 많이 안 듣고 살았는데 오늘 그렇게 하니까 앞으로 더 열심히 해야겠다고 마음먹었다”라고 밝혔다.

이후 나르샤는 ‘찔레꽃’을 열창했고 어르신들은 “나르샤가 최고” “네가 내 마음에 쏙 들게 잘한다” “나르샤가 제일 잘했다”라고 칭찬해 웃음을 자아냈다.




문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정지영 감독 차기작 '블...
정지영 감독과 배우 조진웅의 만남이 성사될 수 있을까. 영...
기사이미지
"산체스, 부모 사기피해 댓글 ...
래퍼 마이크로닷 소속사가 부모의 사기 혐의 피소에 대해 사실...
기사이미지
故 장자연 검찰청탁 있었다…"...
故 장자연 사건에 검찰 청탁이 있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20...
기사이미지
과정·결과 잡은 벤투호, 남태...
실험이라는 과정, 승리라는 결과 모두 잡았다. 그러나 남태희...
기사이미지
손석희 JTBC 대표이사 승진…보...
JTBC가 채널 간판인 손석희 앵커를 대표이사에 승진시켰다. ...
기사이미지
재벌가 아들과 결혼하는 아나운...
조수애 JTBC 아나운서가 박서원 두산매거진 대표와 결혼한다는...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