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키토키"…힌트, 파이팅 넘치는 각오처럼 '슈퍼 루키' 거듭날까

입력2018.01.03 17:46 최종수정2018.01.03 17:46
기사이미지
힌트 / 사진=스타프로 엔터테인먼트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박혜미 기자] 그룹 힌트가 1월 컴백 걸그룹 첫 주자로 나섰다.

힌트(HINT, 아라 나엘 소금 해솔 혜진 체리 별아)의 새 미니앨범 '워키토키'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제일라아트홀에서 진행됐다.

지난 2017년 3월 발매한 첫 데뷔 싱글 '탕탕탕'에 이어 한층 더 에너제틱하고 발칙한 매력으로 돌아온 힌트. 새 미니앨범 '워키토키' 타이틀곡 '워키토키'는 힌트의 밝고 소녀다운 보이스에 잘 어울리는 귀여운 댄스 팝이다.

이날 리더 혜진은 "이번 '워키토키'를 준비하며 우여곡절이 많았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에 소금은 "연습하는 도중 발목부상을 당하기도 했다. 춤 연습을 너무 열심히 한 나머지 부상투혼을 했었다"라고 힘들었던 일화를 공개했다.

혜진은 힌트만의 강점으로 단합력을 꼽았다. 그는 "보통 멤버들 중 꼭 그런 멤버가 하나씩 있기 마련인데 저희는 정말 없다. 이렇게 말을 잘 들을 수가 없다. 항상 멤버들에게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라고 답했다.

이어 그는 "다른 선배님들, 신인분들 모두 똑같겠지만 저희 힌트가 단합력 하나는 끝내준다. 음식부터 좋아하는 것까지 다 잘 맞는다"라며 힌트의 남다른 단합력을 자랑했다.

힌트 멤버들은 앞으로 어떤 그룹으로 성장하고 싶은지에 대한 각오도 전했다. 소금은 "힌트라는 그룹 이름처럼 가요계의 힌트를 줘서 고난과 역경을 이겨내고 해결을 제시할 수 있는 멋진 걸그룹이 되고 싶다"라며 당찬 포부를 전했다.

해솔은 "같이 있으면 즐거운 그룹이 되고 싶다"라고, 아라는 "실력으로 대표할 수 있는 실력파 그룹이 되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또 혜진은 "피는 섞이지 않았지만 가족 같은 그룹이 되고 싶다. 가족은 서로 미워도 변치 않는 마음이 있지 않나. 그런 그룹이 되고 싶다"라며 바람을 드러냈다.

3일 정오 공개된 힌트의 새 앨범 '워키토키'에는 타이틀곡 '워키토키'를 포함한 'lovebeat(러브비트)' 'GIRLS ON TOP(걸스온탑)' '담다디' 등 총 4곡이 수록됐다.




박혜미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9번째 방문, 큰 영광"…'...
배우 톰 크루즈가 '미션 임파서블: 폴 아웃'을 들고 또다시 한...
기사이미지
조재현 측 "고소인 조사 받아…...
배우 조재현 측이 재일교포 여배우 A씨의 고소와 관련해 입장...
기사이미지
정양, 섹시스타→활동중단→깜...
2000년대 섹시스타였던 배우 정양이 셋째 아이 임신 소식을 전...
기사이미지
손흥민, 빛났으나 웃지 못한 에...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의 눈물 대신 환한 미소를 보이겠다는 ...
기사이미지
박중훈 "부부싸움 당연히 해…...
'미운우리새끼' 박중훈이 쇼핑에 대해 언급했다. 15일 방송된...
기사이미지
트렌스젠더 반발에 영화 하차 "...
스칼렛 요한슨이 트랜스젠더 캐릭터 역을 제안받은 영화 '럽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