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플라잉 김재현 "데뷔 이래 처음으로 목소리 들어가, 파트 생겼다"

입력2018.01.03 17:47 최종수정2018.01.03 17:47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밴드 엔플라잉(이승협 권광진 차훈 김재현 유회승) 김재현이 자신의 파트에 대해 언급했다.

엔플라잉의 세 번째 미니앨범 '더 핫티스트 : 엔플라잉(THE HOTTEST : N.Flying)'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3일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상상마당빌딩에서 진행됐다.

이날 김재현은 "데뷔 이래 처음으로 타이틀 곡에 제 목소리가 들어갔다"며 기쁨을 표현했다.

이어 그는 "제가 드럼을 치는 이유가 있다. 드디어 제 파트가 하나 생겼다"고 너스레를 떨면서 '여기 너희들 다 파파라치?'라는 자신의 파트를 즉석에서 해보였다. 김재현은 "저의 목소리로 녹음했다. 원래는 승협이랑 회승이가 녹음할 예정이었다"고 털어놨다.


이승협은 "누가 할까 얘기하다가 회승이도, 저도 녹음했는데 아무리 해도 느낌이 안 사는 거다. 근데 재현이가 올라와서 한 번에 끝내버렸다"고 전했다.

김재현은 "굉장히 만족스러웠다"며 "(앞으로도 제안이 온다면) 흔쾌히 매번 할 것"이라고 답했다.

'더 핫티스트 : 엔플라잉'에는 언젠가 뜨거운 화제의 중심에 서겠다는 엔플라잉의 야심찬 포부를 담은 타이틀곡 '뜨거운 감자'를 비롯해 '골목길에서' '그러니까 우리' '아이 노우 유 노우(I Know U Know)' '이보다 좋을까' '딱 하루만' 등 총 여섯 곡이 담겼다. 전곡 음원과 타이틀곡 뮤직비디오는 이날 오후 6시에 공개된다.




윤혜영 기자 ent@stoo.com
팽현준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현정 '조들호2', 벌써 따라붙...
아직 고현정에게는 '리턴'이라는 꼬리표가 따라다닌다. 14일 ...
기사이미지
D급 감성 'YG전자', 셀프디스하...
YG가 PD들을 영입하며 콘텐츠 제작에도 손을 뻗치더니 'YG전자...
기사이미지
설리, 공황장애 고백 "대인기피...
배우 설리가 공황장애를 고백했다. 15일 설리는 자신의 SNS에...
기사이미지
'연습생 신화' 장학영, 승부조...
연습생으로 선수 생활을 시작해 국가대표에 이름을 올렸던 '연...
기사이미지
양미라, 17일 결혼 앞두고 웨딩...
배우 양미라의 웨딩화보가 공개됐다. 지난 9월 강남구 논현동...
기사이미지
주윤발 재산환원 "2000억 ...
홍콩 배우 주윤발이 전 재산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최근 주윤...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