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영 27득점' 흥국생명, GS칼텍스 누르고 새해 첫 경기 승리

입력2018.01.03 19:32 최종수정2018.01.03 19:40
기사이미지
이재영 / 사진=KOVO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흥국생명이 새해 첫 경기서 승리를 거뒀다.

흥국생명은 3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여자부 GS칼텍스와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25-16, 25-18, 17-25, 21-25, 15-13)로 승리했다. 이로써 흥국생명은 5승12패(승점 19)를 기록했다. GS칼텍스는 7승10패(승점 17)로 최하위를 벗어나지 못했다.

이날 흥국생명 이재영은 27득점을 터뜨리며 만점 활약을 펼쳤다. 크리스티나 역시 21득점으로 제 몫을 다했다.

흥국생명은 1,2세트를 가져가며 먼저 앞서갔다.

흥국생명은 1세트 4-3 상황서 크리스티나의 4연속 서브 득점과 신연경의 오픈 공격 등을 묶어 10-3으로 격차를 벌렸다. 흥국생명은 이재영이 득점포를 가동하는 가운데 조송화, 정시영도 득점 행렬에 가담하며 여유로운 리드를 유지한 채 1세트를 마무리했다. 흥국생명은 2세트 역시 이재영과 크리스티나의 화력이 불을 뿜었고, 25-18로 GS칼텍스를 제압했다.

그러나 3세트부터 GS칼텍스의 반격이 시작됐다. GS칼텍스는 무서운 기세로 두 세트를 내리 따내며 경기를 5세트까지 끌고 갔다.

GS칼텍스는 3세트 5-5 동점 상황서 상대 범실과 김유리의 속공, 문명화의 서브 득점, 듀크의 백어택을 앞세워 11-5로 달아났다. 기세가 오른 GS칼텍스는 강소휘가 퀵오픈에 이어 백어택도 성공시키며 주도권을 잡았고, 3세트를 승리로 매조지 했다. GS칼텍스 4세트 표승주, 듀크의 활약으로 17-10을 만들며 승기를 잡았다. GS칼텍스는 세트 막판 4연속 실점을 허용하며 잠시 흔들렸으나, 상대가 치명적인 서브 범실을 기록하며 4세트를 가져왔다.

5세트로 향한 양 팀의 승부에서 최후에 웃은 쪽은 흥국생명이었다. 흥국생명은 세트 막판까지 GS칼텍스와 치열한 접전을 펼쳤으나, 이재영이 맹활약하며 경기를 승리로 마쳤다.

경기는 흥국생명의 승리로 종료됐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댓글서비스는 현재 점검 중입니다. 양해 부탁드립니다.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장현승 신수지 결별, 최근 7개...
장현승 신수지가 결별했다. 24일 신수지 측 관계자는 스포츠...
기사이미지
김경란 김상민 이혼, 교제 3개...
김경란 김상민 이혼했다. 두 사람의 결혼 3년 만 파경이다. ...
기사이미지
박기량 수입 공개 "한 달에 100...
원톱 치어리더 박기량이 수입을 공개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기사이미지
'LG의 야생마' 이상훈전(傳) - ...
불꽃 같은 존재는 보통 사람들이 쉽게 갈 수 없는 길을 가며 대...
기사이미지
함소원 "남편 진화 재벌? 父만...
'풍문쇼' 함소원이 남편 진화 재벌설에 입을 열었다. 23일 방...
기사이미지
차병원 측 "한예슬 심적 고통 ...
차병원 측이 한예슬 의료사고에 대해 재차 사과했다. 차병원 ...

오늘의 핫 클릭ad

네이버 채널 설정하고 프로야구 무료티켓 받즈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