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도니스 가르시아, ATL서 방출…'LG 입단 유력'

입력2018.01.11 10:00 최종수정2018.01.11 10:00
기사이미지
아도니스 가르시아 / 사진=GettyImages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아도니스 가르시아가 애틀랜타 브레이브스로부터 방출됐다. 유력한 차기 행선지는 LG트윈스다.

애틀랜타는 11일(이하 한국시간) "2018시즌 한국에서 활약하길 원하는 가르시아는 이제 자유의 몸이 됐다"고 말하며 가르시아의 방출을 공식화했다.

가르시아는 지난 2015시즌 애틀랜타에 입단하며 메이저리그 무대에 데뷔했다. 가르시아는 데뷔 첫 해 58경기에 나서 타율 0.277 10홈런을 기록했고, 이듬해 134경기에 나서 타율 0.273 145안타 14홈런 65타점을 올리며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하지만 부상이 그의 발목을 잡았다. 가르시아는 지난 시즌 아킬레스건 그리고 손가락 부상으로 인해 단 52경기에 출전하는데 그쳤고 타율 0.237과 41안타 5개의 홈런에 만족해야 했다.

다수의 해외언론에 의하면 가르시아는 지난해 말부터 LG와 협상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MLB.com은 "들리는 바에 의하면 가르시아는 KBO리그의 LG와 계약을 맺었다"고 보도했고, '야후 스포츠' 역시 "가르시아는 지난해 12월 말부터 LG와 협상을 진행해왔다"고 말했다.

한편 LG는 헨리 소사, 타일러 윌슨과 계약을 마무리한 상황이다. LG가 가르시아를 품에 안을 경우 올 시즌 외국인 선수 계약에 마침표를 찍게 된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홍수아, 中서 추자현만큼 유명...
'끝까지 사랑' 신창석 PD가 홍수아를 주인공으로 캐스팅한 비...
기사이미지
구지성, 스폰서 제의 메시지 폭...
레이싱 모델 출신 배우 구지성이 스폰서 제의를 받았다고 폭로...
기사이미지
"영아 사망, 더 세게 누르려 다...
'보도본부 핫라인' 영아 사망 사건에 기자 역시 분노했다. 20...
기사이미지
"민긍호 선생은 진정한 영웅"…...
카자흐스탄 피겨스케이팅 선수 데니스 텐이 불의의 사고로 세상...
기사이미지
이엘리야가 틀을 깨고 도약하는...
성공을 위해 물불 가리지 않는 여자, 전 남자친구의 연애를 훼...
기사이미지
김정현 무표정 일관 "힘든 일 ...
‘시간’ 김정현이 무표정에 대해 말했다. 20일 서울 마포구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