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골든디스크] 태연, 흩어져도 소녀시대 "팀으로도 개인으로도 열심히 할 것"

입력2018.01.11 18:41 최종수정2018.01.11 18:41


[스포츠투데이 우빈 기자] 그룹 소녀시대 태연이 본상을 수상하며 공을 팬들에게 돌렸다.

11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8 제 32회 골든디스크'에서 태연이 음반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이날 태연은 "팀으로서 솔로로서 본상을 받게 되서 너무나 영광으로 생각한다. 작년 한 해는 소녀시대 10주년과 저의 첫 솔로 정규앨범이 나온 해라 굉장히 행복한 시간을 보냈고 팬들의 사랑을 흠뻑 느꼈던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좋은 상 받을 수 있는 이유는 팬들 덕분이다. 가능하게 만들어준 팬들에게 감사하다. 소녀시대 데뷔부터 지금까지 그러하고 앞으로도 각자의 위치에서도 또 팀으로서도 열심히 하는 소녀시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우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9번째 방문, 큰 영광"…'...
배우 톰 크루즈가 '미션 임파서블: 폴 아웃'을 들고 또다시 한...
기사이미지
조재현 측 "고소인 조사 받아…...
배우 조재현 측이 재일교포 여배우 A씨의 고소와 관련해 입장...
기사이미지
정양, 섹시스타→활동중단→깜...
2000년대 섹시스타였던 배우 정양이 셋째 아이 임신 소식을 전...
기사이미지
손흥민, 빛났으나 웃지 못한 에...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의 눈물 대신 환한 미소를 보이겠다는 ...
기사이미지
박중훈 "부부싸움 당연히 해…...
'미운우리새끼' 박중훈이 쇼핑에 대해 언급했다. 15일 방송된...
기사이미지
트렌스젠더 반발에 영화 하차 "...
스칼렛 요한슨이 트랜스젠더 캐릭터 역을 제안받은 영화 '럽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