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암 니슨, 남다른 韓 사랑 "'인천상륙작전' 동료 배우들 보고파"

입력2018.01.12 10:52 최종수정2018.01.12 10:52
기사이미지
'커뮤터' 리암니슨 / 사진=메가박스(주)플러스엠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2018년 초대형 액션 블록버스터 '커뮤터'로 돌아온 리암니슨이 한국에 대한 극진한 사랑을 드러냈다.

'커뮤터'는 제한시간 30분, 가족이 인질로 잡힌 전직 경찰 마이클(리암니슨)이 사상 최악의 열차 테러범들에게 맞서는 초대형 액션블록버스터.

2012년 '테이큰2' 개봉 당시 첫 내한에 이어 2016년 '인천상륙작전'의 맥아더 장군 역을 맡아 다시 한 번 한국을 방문해 관객들의 큰 사랑을 받은 리암니슨은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액션 배우로 꼽히며 '테이큰' 시리즈부터 '인천상륙작전'까지 국내에서만 1,500만 이상의 관객을 동원하는 저력을 입증한 바 있다. 이러한 그가 3년 만에 액션 블록버스터 '커뮤터'로 돌아와 열차에서 펼쳐지는 짜릿한 액션 시퀀스와 숨 막히는 스릴을 모두 선보일 예정이다.

리암니슨은 최근 진행한 인터뷰를 통해 "'인천상륙작전' 개봉 당시 한국에 방문했을 때 한국 관객들의 에너지에 큰 힘을 얻었다.함께 출연했던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들도 꼭 다시 뵙고 싶다"며 한국에 대한 그리움을 전했다. 또한 한국 음식을 유독 좋아하는 것으로 알려진 리암니슨은 "김치는 거의 중독 수준이다"라며 김치 예찬론을 펼치기도 했다. 이어 "(한국을)많이 구경하지는 못했다. 하지만 매일 촬영장에서 멋진 배우들과 스태프들을 만나는 일이 참 즐거웠다.다시 가게 되면 더 많은 것을 보고 느끼고 경험하고 싶다"라며 한국 재방문에 대한 바람을 드러냈다.

기사이미지
'커뮤터' 스페셜 한글 포스터 / 사진=메가박스(주)플러스엠 제공
원본보기


리암니슨의 한국 앓이는 여기서 그치지 않는다. 최근 팬들에게 직접 한국어로 새해 인사를 전하고 싶었던 리암니슨은 인사말을 열심히 연습해 정확한 발음으로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인사하는 데 성공, 한국을 사랑하는 마음을 고스란히 전했다. 여기에 "커뮤터 대박"이라는 깨알 같은 응원 메시지를 함께 전하며 보는 이들로 하여금 훈훈한 미소를 짓게 했다.

한편 이러한 리암니슨의 무한한 한국 사랑에 화답하듯 국내 팬들이 직접 지은 리암니슨의 한글 이름이 최근 메가박스 플러스엠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악당들을 한주먹으로 날려준다는 의미의 '한주먹'과 악당을 물리치고 이길 것이라는 뜻의 '이길걸', 리암니슨을 빨리 발음 하여 한국이름화 한 '이함순'까지 리암니슨의 캐릭터에 어울리는 안성 맞춤 이름들이 선정 됐다. 그중에서도 리암니슨은 향기로운 방패라는 뜻을 지닌 '리암순'이라는 이름을 선물 받고 큰 만족감을 표하며 한국 관객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커뮤터'는 오는 25일 개봉 예정이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착하게살자' 첫방] 범죄교화 ...
‘착하게 살자’ 코믹 요소에 범죄 교화까지 이렇게 완벽한 예...
기사이미지
"완벽하지 못해 간절"…조한선,...
데뷔 17년차의 내공일까. 말 한 마디 한 마디에 진중함이 묻어...
기사이미지
[텔리뷰] ‘백조클럽’ 손연재,...
'백조클럽' 손연재가 발레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지난 1...
기사이미지
코치에게 폭행 당한 심석희,…...
'한국 쇼트트랙의 간판 스타' 심석희(한국체대)가 선수촌을 이...
기사이미지
'윤식당2' 슬로베니아 손님, ...
'윤식당2' 이서진이 피부 미남으로 등극했다. 19일 방송된 tv...
기사이미지
성훈 "연기 그만둘까 생각, 이...
"어떠한 지적도 받아들일 준비됐습니다." 기대감보다 아쉬움...

오늘의 핫 클릭ad

SK매직슈퍼정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