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com "오승환, 부활할 구원 투수 중 한 명"

입력2018.01.12 12:10 최종수정2018.01.12 12:10
기사이미지
오승환 / 사진= 베이스볼 아메리카 트위터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오승환(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곧 부활할 구원투수 중 한 명으로 이름을 올렸다.

미국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12일(한국시간) 여전히 자유계약 시장에 남은 괜찮은 구원 투수 20명을 선정해 발표했다. MLB.com은 해당 투수들을 '검증된 구원 투수', '훌륭한 셋업맨', '세련됐지만 뭔가 부족한', '부활할 선수들', '고칠 곳이 많은' 등 총 5가지로 분류했다.

오승환은 '부활할 선수들'에 포함됐다. 매체는 가장 먼저 오승환의 이름을 거론하며 "'끝판왕'은 세인트루이스에서 두 번째 메이저리그 시즌을 보냈다"면서 "평균자책점은 1.92에서 4.10으로, 이닝당 출루허용률(WHIP)은 0.92에서 1.40으로 떨어졌고, 9이닝 당 피홈런도 0.6개에서 1.5개로 올라갔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매체는 오승환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매체는 오승환에게 "오승환의 피칭은 여전하다"면서 "오승환은 단지 그의 제구력(command)을 재발견 할 수 있는 곳을 찾아야한다"고 말했다.

오승환은 지난 2017년을 끝으로 세인트루이스와 계약이 만료됐다. 오승환은 앞서 귀국 인터뷰에서 "야구장 안에서 뿐 만 아니라 외적으로도 아쉬운 것이 많았던 한 해였다"며 "아직 정해둔 팀은 없다. 상황을 보고 천천히 판단할 것"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현재까지 오승환의 거취는 오리무중 상태지만, 현지 매체의 평가로 미루어보아 향후 시즌에도 충분히 메이저리그 무대에서 활약할 경쟁력을 갖춘 것으로 보인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재명·은수미 조폭 연루설과 ...
'그것이 알고싶다' 이재명 은수미 조폭 연루설 방송에 전 국민...
기사이미지
日 여배우 히가시하라 아키, 포...
'서프라이즈' 히가시하라 아키가 죽음의 블로거라 불린 이유가...
기사이미지
조세호 "무명 아픔, 타인의 시...
'뭉쳐야뜬다' 조세호가 무명시절부터 현재까지 겪고 있는 고민...
기사이미지
'52G 연속출루' 추신수가 남긴 ...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의 연속출루 대장정이 52경기에서 마...
기사이미지
이재명 "조카가 중학생때 조직...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국제마피아'와...
기사이미지
이영자 "매니저 머리, 정해인인...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가 매니저에 애정을 드러냈다. 21...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