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모친상에 이어 조모상까지…잇단 비보

입력2018.01.12 22:06 최종수정2018.01.12 22:06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이 잇단 비보를 받아 들었다. 박지성이 모친과 조모를 한 날에 하늘로 떠나 보냈다.

12일 대한축구협회는 "박지성 본부장의 모친 장명자 씨가 지난해 연말 영국 런던 방문중 교통사고를 당한 후, 병원 치료 중에 한국 시간으로 오늘 새벽에 운명을 달리하셨다"면서 "장례 절차와 관련한 사항들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발표했다.

모친상 소식이 전해진 지 얼마 지나지 않아 또 하나의 비보가 날아 들었다. 박지성의 조모 김모(81)씨도 이날 세상을 떠났다는 소식이 전해진 것. 박지성의 조모인 김모씨는 이날 요양병원에서 별세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지성 조모의 빈소는 수원의 한 대학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박지성 본부장의 가족들은 고인을 수원승화원에서 화장한 후 용인공원에 모실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착하게살자' 첫방] 범죄교화 ...
‘착하게 살자’ 코믹 요소에 범죄 교화까지 이렇게 완벽한 예...
기사이미지
"완벽하지 못해 간절"…조한선,...
데뷔 17년차의 내공일까. 말 한 마디 한 마디에 진중함이 묻어...
기사이미지
[텔리뷰] ‘백조클럽’ 손연재,...
'백조클럽' 손연재가 발레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지난 1...
기사이미지
코치에게 폭행 당한 심석희,…...
'한국 쇼트트랙의 간판 스타' 심석희(한국체대)가 선수촌을 이...
기사이미지
'윤식당2' 슬로베니아 손님, ...
'윤식당2' 이서진이 피부 미남으로 등극했다. 19일 방송된 tv...
기사이미지
성훈 "연기 그만둘까 생각, 이...
"어떠한 지적도 받아들일 준비됐습니다." 기대감보다 아쉬움...

오늘의 핫 클릭ad

SK매직슈퍼정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