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리뷰] 워너원의 '발칙한 동거' 조건 삼박자…'벌레·갈비·자유'

입력2018.01.13 08:00 최종수정2018.01.13 08:00
기사이미지
'발칙한 동거' /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그룹 워너원의 '발칙한 동거' 조건은 간단했다.

지난 12일 밤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발칙한 동거'에서는 방송인 윤정수, 가수 육중완과 워너원 멤버 강다니엘,옹성우, 김재환이 발칙한 동거를 시작했다.

이날 깔끔한 성격의 집주인 윤정수는 깐깐하게 계약 조건을 읽어 내려갔다. 이에 강다니엘은 "좀 눈치가 보이긴 한다"라고 말해 윤정수를 당황케 했다.

이후 워너원의 계약 조건이 공개됐다. 먼저 옹성우는 '집밥먹고 싶어요'라는 조건을 걸었다. 그는 "갈비를 정말 좋아해서 생갈비를 직접 사 왔다"고 말했다. 이에 강다니엘은 "저는 김치볶음밥 정말 좋아한다"고 답했고, 김재환은 "저는 청국장 사 왔다"고 전했다.

그러나 윤정수는 "요리는 집에 음식 냄새나는 것 싫어해서 안 한다"며 "그냥 사 먹어 신사동 가서"라고 말했다. 옹성우는 굴하지 않고 "갈비도 생갈비라서 구워 먹어야 한다"고 말했고, 육중완은 "청국장도 해 먹고, 갈비도 해 먹자"라며 윤정수를 약 올렸다.

다음은 김재환. 그는 '신나게 뛰어놀기'라는 조건을 공개했다. 이를 본 윤정수는 "어른이 왜 이래"라며 질색했다. 김재환은 "저희가 뛰어놀 기회가 많이 없었다"고 이유를 밝혔다.

강다니엘의 조건은 '벌레 잡아주세요'였다. 그는 사전 인터뷰를 통해 "벌레 정말 싫어한다. 벌레 잡아주는 사람한테 반한다"고 말했을 정도. 윤정수는 "벌레는 난 안 무서워한다. 집에 벌레도 없다. 내가 벌레다"라고 말해 그를 안심시켰다.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여자친구 "'프로듀스48' 커버, ...
그룹 여자친구가 '프로듀스48'에서 연습생들이 '귀를 기울이면...
기사이미지
네이처 하루 "'프로듀스48' 보...
신인 걸그룹 네이처(NATURE)가 '프로듀스'와 남다른 인연을 이...
기사이미지
아직 돌아오지 않은 남편의 진...
'궁금한 이야기 Y'가 '부부 실종 사건' 이후 돌아온 아내를 통...
기사이미지
데니스 텐 살해 용의자 2명 모...
2014 소치 올림픽 피겨스케이팅 남자싱글 동메달리스트 데니스 ...
기사이미지
뚝섬 경양식 사장, 표절 의혹에...
'백종원의 골목식당' 뚝섬 경양식 식당 사장이 표절 논란에 사...
기사이미지
김정현 무표정 일관 "힘든 일 ...
‘시간’ 김정현이 무표정에 대해 말했다. 20일 서울 마포구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