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리뷰] '언터처블' 진구, 김성균에 선전포고…"박근형, 내가 찾아낼 거야"

입력2018.01.13 06:00 최종수정2018.01.13 06:00
기사이미지
'언터처블'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텔리뷰] '언터처블' 진구, 김성균에 선전포고…"박근형, 내가 찾아낼 거야"

'언터처블' 진구가 형 김성균에게 아버지 박근형이 살아있다는 사실을 알리며 찾아내겠다고 호언했다.

12일 밤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언터처블'(극본 최진원·연출 조남국) 13회에서는 장준서(진구)가 아버지 장범호(박근형)이 살아있다는 사실을 서이라(정은지)에게 전해 듣고는 충격에 휩싸였다.

장준서는 무언가 결심한 듯 형 장기서(김성균)을 찾아갔다. 그는 장기서에게 "형하고 나 지금까지 아무 의미 없는 싸움을 했어. 아버지가 살아있어. 난 찾을 거야"라고 말했다. 이에 장기서는 발끈하며 "너 제정신이냐? 어쩌다 그런 망상까지 간 거야"라고 질책했다.

장준서는 "잘 생각해봐. 아버지가 살아있지 않으면 불가능한 일들이 형 주변에서 우연처럼 일어났을 거야. 형이나 나, 아버지가 뒤에서 조종한 인형에 불가했어 우리는 아버지에게 모든 인생을 빼앗긴 거야"라고 설득했다.

장기서는 "너 정말 그렇게 믿고 있는 거냐"라며 어이없다는 듯 쳐다봤다. 그러나 장준서는 "찾아서 보여줄게, 살아있는 아버지"라고 다짐했다. 이에 장기서는 "그런 헛소문 돌면 우리 집안 끝장이야. 오히려 막아야지, 최소한 네가 우리 가족이라면"이라고 소리쳤다.

장준서는 굴하지 않았다. 그는 "형도 봤잖아 아버지가 사람을 죽이는 것. 아버지는 살인자야 찾아야 해"라고 결의를 다졌다. 장기서는 "그건 옛날이야 좇지 말어라. 살아있던 죽었던, 그건 우리 가족을 망치는 일이야. 내 말을 듣지 않으면 널 포기할 거야"라고 협박했다.

장준서에게 그런 협박은 들리지 않았다. 그는 "형이 원하면 그렇게 해 하지만 그게 다 아버지가 짜 놓은 우리의 운명이라는 것 명심해야 할 거야"라고 경고하고서는 사라졌다.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2018 어워즈' 올해의 인물, 정...
늘 그랬듯 2018년 역시 연예계는 분주하게 굴러갔다. 눈부신 ...
기사이미지
낙준(버나드박), 17일 입대 "더...
가수 낙준(버나드박)이 입대한다. 17일 낙준은 강원도 고성에...
기사이미지
김부선 심경 "이미소 고소 취하...
배우 김부선이 이재명 경기지사를 상대로 제기한 명예훼손 혐...
기사이미지
박주미 "남편 신혼 초 일찍 들...
'미운 우리 새끼' 박주미가 시어머니에 대해 말했다. 16일 방...
기사이미지
'보헤미안' 역주행 후 1위 굳혔...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가 역주행 후 박스오피스 1위를 이틀째...
기사이미지
'믿고 듣는 데이식스'의 추천 ...
밴드 데이식스가 새 앨범 수록곡을 추천하며 이유를 공개했다....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